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명금자 詩] 아파도 오는 봄

고현자 시인 | 기사입력 2021/05/03 [00:50]

[ 명금자 詩] 아파도 오는 봄

고현자 시인 | 입력 : 2021/05/03 [00:50]

     [명금자의 시]  아파도 오는 봄

 

                                              명금자

  

푸르디푸른 세월 속 길

달콤한 사랑이 오고 가던 시간

빛나는 해돋이보다 더 황홀한 저 노을

 

꽃 피는 봄은 오건만

고귀한 백목련과 진달래는

자태 자랑하지 못하고

 

아름다운 꾀꼬리

노랫소리

멎은 지 오래

 

설야 같은 강변 길 벚꽃터널

한 생애 짧은 여정

서럽다 마라

 

공포심으로 잠시 멈춘 일상

가슴 속 타는 불꽃

 

희망의 봄은 언제 오는가

 

 

명금자 시인]

한국문학예술인 협회 부회장

(사)한국가교문학회 재무국장

(사)국민행복여울문학 천안시 문학지부장 

청암 문학 작가 협회 홍보 위원장 이사

대산문학 문화홍보위원장

서울시낭송협회 시음 행사국장

망향의 시 울림 부회장

(사)한민족통일여성협의회 충청남도 협의회장

(전)통일정책연구원 교수 

(사)한국창작문학 본상 외 수상 다수

                                     이채 시인과 ‘시가 있는 아침’외 문예지 다수 

 

 

프로필
시인, 작사가
거주 : 경기 부천
아호 : 옥엽玉葉
한국 저작권협회 회원
현) 한국문인협회 정회원
현)플러스코리아타임즈 기자
현)일간경기신문 문화체육부장
현)인천일보 연재
현)대산문학 대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일교차 큰 날씨에 영랑시인 생가에 핀 모란
1/21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