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강징용 詩] 분신

고현자 시인 | 기사입력 2021/05/12 [23:14]

[강징용 詩] 분신

고현자 시인 | 입력 : 2021/05/12 [23:14]

 





 

 

 

 

 

 

 

 

 

 

 

 

 

 

 

 

 

 

 

 

 

[강진용의 시]  분신

 

 

                               강진용

 

나를 싣고 다니는 신발

어릴 적 소풍 간다고 엄마가

새 신발 사주셨던 검정 고무신

밤새 이불속 가슴에 품고

함께 잠자고

나를 싣고 소풍 떠나네

시대 세월 따라 너도 나처럼

많이도 변했구나

함께 가는 그 길은 같은데

출근길 외출 그녀와의 만남

저마다 함께해 달라고

 

신발장 속 분신 방긋방긋 웃고 있다.

 

 

작가양력

강징용 시인

대산문학작가회 부회장

)대성안업

 

 

 

 

프로필
시인, 작사가
거주 : 경기 부천
아호 : 옥엽玉葉
한국 저작권협회 회원
현) 한국문인협회 정회원
현)플러스코리아타임즈 기자
현)일간경기신문 문화체육부장
현)인천일보 연재
현)대산문학 대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포토] 바쁘다 바빠, 농번기 새벽 들판
1/24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