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 고추 매운맛! 이제 간편하게 측정한다!

- 대풍년영농조합법인, 신속·정확 매운맛 측정기 개발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1/06/21 [22:02]

정읍 고추 매운맛! 이제 간편하게 측정한다!

- 대풍년영농조합법인, 신속·정확 매운맛 측정기 개발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1/06/21 [22:02]

정읍시 북면에 소재한 대풍년영농조합법인(대표 서형원)이 고춧가루 매운맛 정도를 감별해내는 매운맛 측정 장비를 개발해 화제다.

 

고춧가루 제조업체인 대풍년영농조합법인은 지난 5월 전북 최초로 고춧가루의 매운맛을 판별해 내는 고춧가루 매운맛 측정 장비개발에 성공했다.

 

매운맛 측정 장비는 매운맛 정도가 각기 다른 고춧가루에 매운 등급화가 필요하다는 요구에 따라 대풍년영농조합법인이 3년간의 연구 끝에 개발해 낸 성과다.

 

매운맛을 내는 캡사이신 함량에 따라 순한 맛부터 아주 매운 맛까지 미리 설정한 기준에 의해 등급을 나눌 수 있다.

 

그동안 매운맛을 측정하기 위해서는 전문 분석기관에 의뢰해 고성능 액체 크로마토그래피(high performance liquid chromatography, HPLC) 검출기를 이용해야 했다.

 

이 때문에 분석하는 데 오랜 시간이 소요되고 분석 비용이 발생해 농가의 시간적, 경제적 부담이 크다는 단점이 있었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 자체 개발한 매운맛 측정기의 측정 시간은 단 5분 안에 가능하며, 오차는 ±10% 이하로 정밀하다.

 

전문가가 아니더라도 누구나 손쉽게 사용할 수 있고 측정 비용도 거의 들지 않아 시장의 유통 안정화와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대풍년영농조합법인은 국내·외 특허 등록을 완료했고, 농가와 가공공장 등에 보급하기 위해 본격적인 기술 상용화에 들어갔다.

 

대풍년영농조합법인 관계자는 정읍시의 기술 자문과 도움으로 큰 시행착오 없이 기술 개발에 성공했다앞으로도 신제품 상용화를 위한 끊임없는 노력으로 소비자가 믿고 먹을 수 있는 안전한 제품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고추의 상품성 향상을 위한 품종 선택과 재배 기술 지도를 통해 안전하고 위생적인 고춧가루 가공으로 소비자의 신뢰 향상과 농가소득 향상에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강진 보은산 "홍련(紅蓮)의 유혹"
1/24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