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윤도현이 부른 ‘2021 아리랑’으로 대한민국 응원한다

저작권 국가 기증해 누구나 자유롭게 활용…‘아리랑 응원가 부르기 참여 잇기’도 진행

이형주 기자 | 기사입력 2021/07/20 [07:44]

윤도현이 부른 ‘2021 아리랑’으로 대한민국 응원한다

저작권 국가 기증해 누구나 자유롭게 활용…‘아리랑 응원가 부르기 참여 잇기’도 진행

이형주 기자 | 입력 : 2021/07/20 [07:44]

도쿄올림픽을 앞두고 새롭게 태어난 ‘2021 아리랑’이 대한민국을 응원한다.

 

성윤용 여주대학교 교수가 총감독을 맡아 편곡·개사하고 가수 윤도현이 노래해 공개했는데, 음원제작 참여자와 가수 모두 저작권을 국가에 기증해 국민 누구나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저작권위원회(이하 위원회)와 함께 ‘2020 도쿄 올림픽·패럴림픽’을 맞이해 새롭게 제작한 ‘2021 아리랑’ 음원을 19일 최초로 공개했다.

 

‘2021 아리랑’ 음원은 저작권 보호 기간이 만료된 경기도 아리랑을 응원가 버전으로 편곡·개사해 만들어졌다.

 

성윤용 여주대 교수가 총감독을 맡았으며, 음원 제작과 편곡에는 강규용(Q) YG엔터테인먼트 프로듀서, 김민기 여주대 교수와 김승남 교수 등도 함께 참여했다. 가창은 응원가 ‘오 필승 코리아’로 유명한 ‘YB’의 윤도현이 맡았다.

 

특히 이번 ‘2021 아리랑’ 음원 제작에 참여한 모든 이들은 저작권 기증 문화 확산에 동참하는 뜻으로 저작(인접)권을 국가에 기증했다.

 

▲ 2021 아리랑 응원가 부르기 참여 잇기 포스터.  ©



저작권 기증 제도란 저작재산권자 등이 가지고 있는 권리를 국가에 기증해 국민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다.

 

지난 2005년 안익태 작곡가 유족의 애국가 기증을 시작으로 국기에 대한 경례곡을 비롯한 총 1만 376건이 국가에 기증됐다. 국가에 저작권이 기증된 저작물의 경우, 국민 누구나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다.

 

‘2021 아리랑’은 위원회 공유마당 누리집(www.gongu.copyright.or.kr)뿐 아니라 ‘멜론’, ‘지니’ 등 음원 실시간 재생(스트리밍) 서비스 누리집에서도 배포될 예정이다. 누구든 무료로 내려받을 수 있으며, 실시간 재생(스트리밍)도 할 수 있다.

 

문체부와 위원회는 음원 공개와 더불어 오는 9월 24일까지 ‘2021 아리랑 한 줄 감상 챌린지(공유하기)’와 저작권 기증을 활성화하기 위해 ‘2021 아리랑 응원가 부르기 참여 잇기’를 진행한다.

 

‘한 줄 감상 챌린지’에 참가하기를 희망하는 사람은 ▲음원 실시간 재생(스트리밍) 서비스 누리집에서 ‘2021 아리랑’ 음원을 누리소통망에 공유하거나 ▲‘2021 아리랑’ 음원 실시간 재생(스트리밍) 인증 사진을 한 줄 감상평과 함께 게시하면 된다.

 

필수 3가지 핵심어(#2021아리랑, #공유마당, #저작권기증)를 표시(해시태그)한 참가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모바일 상품권(기프티콘) 등을 증정할 예정이다.

 

‘응원가 부르기 참여 잇기’ 참가자는 ‘2021 아리랑’ 음원을 배경으로 노래를 부른 뒤 해당 녹음본이나 동영상을 누리소통망에 게시하고, 해당 인터넷 영문 주소(URL)를 위원회 공유마당 누리집에 등록하면 된다.

 

우수 가창자 1명에게는 위원회 위원장상 수여와 함께 정식 음원 녹음 및 제작을 지원한다. 해당 음원은 저작권 기증 절차를 거친 후 11월에 추가로 공개될 예정이다.

 

문체부 정책담당자는 “코로나19로 지치고 어려운 시기에 누구나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는 ‘2021 아리랑’이 ‘도쿄올림픽과 패럴림픽’에 참가하는 대한민국선수단을 응원하고, 국민들을 위로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사례가 저작권 기증제도에 대한 인식을 높여 저작권 기증 선순환의 마중물이 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전남] ‘한국의 갯벌’ 세계자연유산 등재
1/5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