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예천군,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양궁경기 성황리 종료

예천의 아들 김제덕 선수 대회 4관왕!! 전 종목 메달 석권!!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10/12 [10:21]

예천군,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양궁경기 성황리 종료

예천의 아들 김제덕 선수 대회 4관왕!! 전 종목 메달 석권!!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10/12 [10:21]

 



예천군 진호국제양궁장에서 지난 8일부터 11일까지 4일간 열렸던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양궁경기’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번 대회에는 16개 시·도에서 지역을 대표하는 고교궁사들이 참가해 지역 명예를 걸고 열띤 경쟁을 펼친 결과 남자부 ▲90m 강민재(광주체고) ▲70m 김제덕(경북일고) ▲50m 김제덕(경북일고) ▲30m 김제덕(경북일고) ▲개인전 김제덕(경북일고) ▲단체전 경기도가 우승을 했다.

 

여자부 ▲70m 김나리(여강고) ▲60m 오예진(울산스포츠과학고) ▲50m 염혜정(부개고) ▲30m 안서윤(성문고) ▲개인전 한솔(홍성여고) ▲단체전 서울특별시가 우승을 하고 혼성부는 울산광역시가 우승을 차지했다.

 

특히 예천의 아들이자 도쿄올림픽 양궁 금메달 2관왕 김제덕 선수는 30m·50m·70m·개인전에서 4관왕을 차지했으며 90m 은메달, 남자 단체전·혼성 단체전에서 동메달을 획득해 전국체육대회 최초로 7개 부문 전 종목 메달을 획득하는 대기록을 세웠다.

 

대회 기간 중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을 비롯한 김하영 경북체육회장 등 체육회 고위관계자들이 현장을 방문해 선수와 임원진, 대회 관계자를 격려하고 우승자들을 시상했다.

 

김학동 군수는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양궁대회가 철저한 방역체계 속에서 잘 마무리 됐다.”며 “이번 대회 기간 동안 300여명 선수와 임원진들이 관내 숙박시설과 식당을 이용해 지역 경기 활성화에 큰 도움을 주었으며 특히 김제덕 선수의 대활약에 덕분에 전국에 양궁의 메카 예천을 또 한번 알리는 데 크게 기여했다.”고 말했다.윤진성기자 js-2158@hanmail.net

 

이메일: 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국화향 가득 완도수목원서 가을산책 즐기세요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