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가을철 염소 질병 관리에 각별한 주의 ‘당부’

- 종합 구충제 먹이고, 구제역 예방백신 접종 마쳐야...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1/10/21 [20:04]

정읍시, 가을철 염소 질병 관리에 각별한 주의 ‘당부’

- 종합 구충제 먹이고, 구제역 예방백신 접종 마쳐야...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1/10/21 [20:04]

정읍시 농업기술센터는 가을철 염소 질병 관리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가을철 방목을 마무리하고 축사로 돌아올 때는 방목 기간 기생충과 흡혈 곤충 등에 의한 질병 감염이 우려되므로 반드시 종합 구충제를 먹여야 한다.

 

이 시기에 발견되는 뇌척수사상충증, 일명 요마비는 모기를 통해 전파되는 질병으로 발병하면 걸음걸이가 부정확하고 뒷다리가 마비되는 증상이 나타난다.

 

조기에 발견해 전용 치료제를 주사해야 회복이 가능하며, 구순주위염과 곰팡이성 피부염이 발생하면 초기에 상처 치료용 소독제를 뿌려준다.

 

축사 내 사육이 늘어나면 접촉에 의해 피부염이 급속히 전파되므로 증상이 있는 염소는 반드시 건강한 염소와 분리해야 한다.

 

큰 일교차로 염소의 면역력이 저하될 수 있으므로 적절한 사양관리를 통해 질병을 예방하는 것도 중요하다.

 

깨끗한 사료와 물을 충분히 공급하며, 소금과 미네랄 블록(덩이) 등을 축사 내에 비치해 섭취할 수 있도록 한다.

 

기온차가 심해지는 늦가을부터 겨울철까지 새끼염소의 설사병과 흔들이병을 예방하고 폐사율을 낮추기 위해서는 보온등과 보온판을 미리 준비해야 한다.

 

염소의 구제역 예방백신은 매년 4, 10월 접종이 정례화되어 있으므로 10월 중에 빠진 개체 없이 접종을 완료해야 한다.

 

시 관계자는 염소의 질병 관리는 농가 소득에 중요한 영향을 끼치는 만큼 가을철 질병 관리에 각별히 신경 써야 한다힘들더라도 10월 안에 구제역 백신 접종을 완료하고 종합 구충제를 먹일 수 있도록 해달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대설 맞은 강진만생태공원 큰고니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