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한파·서리 대비 농작물 수확과 예방관리 철저 ‘당부’

- 가을 배추‧무 부직포 덮고 수확 전 과원은 저온 피해 예방 장치 가동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1/10/25 [17:07]

정읍시, 한파·서리 대비 농작물 수확과 예방관리 철저 ‘당부’

- 가을 배추‧무 부직포 덮고 수확 전 과원은 저온 피해 예방 장치 가동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1/10/25 [17:07]

정읍시는 최근 갑작스런 한파와 서리로 인한 농작물 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저온 대비 농작물 관리를 철저히 할 것을 당부했다.

 

작물별 관리 사항으로는 서리피해가 우려되는 고구마와 땅콩, 고추 등 작물은 어는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가급적 빨리 수확하는 것이 좋다.

 

수확기에 접어든 가을배추와 무는 부직포와 비닐, 짚 등을 미리 준비했다가 갑작스러운 한파 시 덮어 주어 어는 피해가 없도록 대비해야 한다.

 

일반적으로 무는 0도 이하, 배추는 영하 8도 이하에서 어는 피해가 발생하지만, 온도가 갑자기 낮아지면 영하 3도에서도 피해를 볼 수 있다.

 

또한 사과는 착색증진을 위해 수확기를 너무 늦추면 과실이 어는 피해를 받을 수 있으므로 농작물 수확기가 늦어지지 않도록 적기에 수확하는 것이 좋다.

 

단감 등 과수는 가을철 성숙기에 서리가 내리거나 2내외로 온도가 내려가면 잎마름, 낙엽, 과실 피해 등을 받을 수 있다.

 

이에 따라 피해가 우려될 경우 방상팬을 가동하거나 왕겨 등을 곳곳에 태워 찬 공기가 과원 내 장시간 정체되는 것을 막아야 피해를 줄일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올가을은 평년보다 서리가 10~15일 정도 빨리 올 것으로 예상된다갑작스러운 한파와 서리로 수확을 앞둔 농작물들이 피해를 입는 안타까운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와 관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대설 맞은 강진만생태공원 큰고니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