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강진용 詩] 창포원에서 당번을 하며

고현자 시인 | 기사입력 2021/11/10 [22:14]

[강진용 詩] 창포원에서 당번을 하며

고현자 시인 | 입력 : 2021/11/10 [22:14]

 

 

 

 

 

 

창포원에서 당번을 하며



                          강진용


가슴 열고
맞이하는
아름다운 가을

조그마한 탁자 위
홀로 뒹구는
쓸쓸한 바람

잔디밭 비둘기 떼
뱅뱅 놀이 하는 꼬마 친구들
대산문학 시화전시

붉은 단풍 사이사이
무지갯빛 햇살이
한땀 한땀
황홀하게 수를 놓는다

.

 

 

 

 

 

 

 

 

강진용 시인

대산문학작가회부회장

)대성안업

 

)아나렉스피

 

프로필
시인, 작사가
거주 : 경기 부천
아호 : 옥엽玉葉
한국 저작권협회 회원
현) 한국문인협회 정회원
현)플러스코리아타임즈 기자
현)일간경기신문 문화체육부장
현)인천일보 연재
현)대산문학 대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전남도, 11월 전통주에 담양 ‘천년담주’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