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서울 노원구 고흥 농‧수특산물 직거래 장터 성황리 종료

관내 35개 업체 및 농가 참여, 2억여원 매출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11/19 [14:41]

서울 노원구 고흥 농‧수특산물 직거래 장터 성황리 종료

관내 35개 업체 및 농가 참여, 2억여원 매출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11/19 [14:41]

 



고흥군은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노원구에서 열린 “청정 고흥 농·수특산물 직거래 장터”가 큰 호응을 얻으며 성황리에 종료 됐다고 밝혔다.


이번 직거래 장터는 지난 2019년 고흥군과 노원구가 자매결연을 맺은 후 네 번째로 열렸으며 고흥군 35개 업체 및 농가가 참여해 한우, 유자, 석류, 수산물 등 150여개 품목을 시중보다 20~30% 저렴하게 판매해 2억여원의 매출을 올렸다.

매년 상·하반기 2회씩 열렸던 직거래장터는 코로나19로 인해 올해 열리지 못하고 있었으나, 단계적 일상회복 방침에 의해 재개했다.

직거래 장터에 참여한 한 농가는 “코로나19로 인해 오랜만에 직거래장터참여할 수 있어 좋았다”며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은 매출을 올리게 되어 고흥군과 노원구에 감사하다”며 웃음을 보였다.

코로나 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을 돕기 위해 추진 한 이번 직거래 장터엔 강수로 인해 추운날씨에도 불구하고 품질 좋은 고흥 농특산물을 구매하기 위해 많은 노원구민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현장을 찾아 뜨거운 호응을 보였다.

고흥군 관계자는 “코로나로 인해 중단 되었던 직거래 장터가 큰 호응을 얻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노원구와 협력해 직거래 장터를 비롯한 다양한 농수특산물 홍보 시책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윤진성기자 js-2158@hanmail.net

이메일: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전남도, 11월 전통주에 담양 ‘천년담주’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