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2021년 기본형 공익직불금 361억원 지급 시작

- 농업인 12,600여 명 혜택, 농업인 소득 안정 ‘기대’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1/11/30 [18:46]

정읍시, 2021년 기본형 공익직불금 361억원 지급 시작

- 농업인 12,600여 명 혜택, 농업인 소득 안정 ‘기대’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1/11/30 [18:46]

정읍시가 농업·농촌의 공익기능 증진과 농업인의 소득 안정 도모를 위해 올해 기본형 공익직불금 361억원을 지급한다.

 

올해 시행 2년 차를 맞는 기본형 공익직불제는 농업 활동을 통해 환경보전과 농촌 유지, 식품 안전 등 농업·농촌의 공익창출을 유도하기 위해 마련된 제도다. 일정 자격을 갖추고 준수사항을 이행하는 농업인에게 직불금을 지급한다.

 

시는 지난 4~5월 신청·접수를 받아 대상 농지와 농업인, 소농 직불금 요건 등에 대한 검증과 준수사항 이행 점검 등을 거쳐 자격요건이 검증된 12,600여 명에 총 361억원을 지급한다.

 

이 중 일정 요건을 갖춘 농가에게 면적에 관계없이 농가 단위로 120만원 지급되는 소농직불금 대상이 전체 30%에 해당되는 3,900여 명(47)이다.

 

또 면적에 따라 지급하는 면적직불금 대상이 70%에 해당되는 8,700여 명(314)이다.

 

지급현황을 지난해와 비교해 보면 지급대상자는 신규농업인 진입 등으로 300여 명이 늘었고, 지급면적과 지급액은 농지의 자연감소, 사전검증 강화 등으로 각각 356ha, 41,100만원이 감소했다.

 

시는 11월 말부터 읍면동별로 지급 계좌 확인 등 행정절차를 거쳐 순차적으로 농가에 지급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일손 부족과 이상기온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에게 이번 공익직불금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최종 지급이 완료될 때까지 철저히 관리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장흥 물축제, ‘무더위 정조준’ 9일 간의 대장정 시작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