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올해부터 달라지는 동작사랑상품권…25일 오후 5시 180억 발행

올해부터 구매‧결제 모바일 앱 변경, 충전 단위 1만원으로 통일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01/21 [09:37]

올해부터 달라지는 동작사랑상품권…25일 오후 5시 180억 발행

올해부터 구매‧결제 모바일 앱 변경, 충전 단위 1만원으로 통일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2/01/21 [09:37]

▲ 지난 해 동작사랑상품권을 구매 후 식당에서 결제하는 모습

동작구가 설 명절을 앞두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소비활동 촉진을 위해 오는 25일(화) 오후 5시부터 총 180억 원 규모의 동작사랑상품권을 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동작사랑상품권은 10% 할인된 금액으로 1인당 월 최대 70만원까지 구매할 수 있다. 연말정산 때 30% 소득공제 혜택도 받을 수 있다는 입소문을 타고 지난 해 11월 발행 당일 10분 만에 매진되는 등 인기가 높다.

 

올해부터는 판매대행사 변경으로 기존 앱 대신 새로운 앱 설치가 필요하다. 이번 구매는 서울사랑상품권 구매·결제 전용 애플리케이션인 ▲서울페이+를 비롯해 ▲티머니페이 ▲신한쏠 ▲머니트리에서만 가능하다.

 

기존에 구매를 지원하던 ‘비플제로페이’, ‘체크페이’ 등 앱에서는 구매할 수 없으며, 기존 앱에서 쓰던 동작사랑상품권 잔액은 신규 앱을 설치할 경우 3월 1일 자동 이관될 예정이다.

 

그동안 계좌 등록 후 현금으로만 구매 가능했지만, 이번에 발행되는 상품권부터는 신용카드와 체크카드로도 구매(신한카드만 해당)할 수 있으며 충전 단위 역시 1만원 단위로 통일되어 주민 편의성이 한층 높아진다.

 

양혜영 경제진흥과장은 “지난해 발행한 동작사랑상품권이 대부분 소비되어 지역경제에 단비 같은 역할을 했다.”고 밝히며, “위축된 소비심리를 부활시키고 골목상권의 활력을 되찾도록 하겠다”고 말했다.윤진성기자

이메일: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감곡면 동곡마을, 함박웃음 닮은 작약꽃 ‘활짝’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