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해해경청, 응급환자 2명 헬기이용 긴급이송

신속한 이송으로 소중한 생명 살려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01/23 [12:54]

동해해경청, 응급환자 2명 헬기이용 긴급이송

신속한 이송으로 소중한 생명 살려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2/01/23 [12:54]

▲ 응급환자 이송



동해지방해양경찰청(청장 강성기)은 통발 조업 중인 어선에서 발생한 외국인 선원 응급환자와 울릉도 응급환자를 헬기를 이용해 긴급 이송했다고 밝혔다.

 

동해해경청에 따르면 22일 14시 40분경 독도 북동방 296km 해상에서 조업 중인 A어선에서 인도네시아 선원(남성, 31세) 1명이 왼쪽 손가락 3개가 파열돼(개방성골절 및 인대파열) 긴급이송을 요청했다.

 

신고를 접수한 동해해경청은 양양회전익항공대 소속 헬기를 급파, 21시 40분경 경비함정(5001함)에 승선중인 응급환자를 헬기에 편승시켰다. 환자는 다음날 1시 40분경 강릉 공군기지에 대기 중인 강원 소방 119에 인계, 강릉 A병원으로 이송됐다.

 

또 지난 21일에는 울릉도에서 간경변증 증상으로 육상 대형병원 진료가 필요한 김모씨(62세, 남성, 울릉도 거주)를 헬기를 이용해 신속하게 강릉으로 이송 조치했다.

 

 

동해해경청 관계자는"해상에서 야간 비행의 경우 시야확보 등 많은 제약이 있지만, 평소 다양한 상황을 가정한 실전과 같은 훈련을 통해 국민의 소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윤진성기자

이메일: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감곡면 동곡마을, 함박웃음 닮은 작약꽃 ‘활짝’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