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승남의원“강진쌀귀리, 2022년 농촌융복합산업지구 선정!”

강진군, 전국 최대 쌀귀리 재배단지 800ha에 달해 - 쌀귀리 종합가공시설 구축(15억원), 지역브랜드화(15억원) 등 총 30억원 투입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01/25 [13:59]

김승남의원“강진쌀귀리, 2022년 농촌융복합산업지구 선정!”

강진군, 전국 최대 쌀귀리 재배단지 800ha에 달해 - 쌀귀리 종합가공시설 구축(15억원), 지역브랜드화(15억원) 등 총 30억원 투입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2/01/25 [13:59]

▲ 김승남 국회의원(전남 고흥·보성·장흥·강진)     ©

김승남 국회의원(전남 고흥·보성·장흥·강진)은 ‘2022년 농식품부 농촌융복합산업지구 공모사업’에 강진쌀귀리 품목이 최종 선정돼 2년간 사업비 30억 원이 지원된다고 밝혔다.

 

강진 쌀귀리는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의 ‘지역단위 네트워크 조성사업’에도 선정된 바 있다. 쌀귀리, 유자 등 지역 자원 생산자, 제조·가공업체, 체험·관광마을 등 네트워크 사업단을 구성하고 사업단 연계 및 역량 강화를 위해 신제품 개발, 마케팅에 집중해왔다.

 

연계사업으로 올해 선정된 ‘농촌융복합산업 지구조성’사업은 농식품부가 지역 자원의 생산, 가공, 유통 등 6차산업 융복합 클러스터로 육성하기 위한 것으로 쌀귀리 종합가공시설 구축 및 네트워킹 및 주체 역량강화, 고부가가치화 및 지역브랜드화에 각각 15억 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김승남 의원은 “강진쌀귀리는 깨끗한 자연환경과 풍부한 일조량으로 전국 최고의 품질은 물론 전국 쌀귀리 생산면적 중 62%를 차지하는 최대의 쌀귀리 재배단지(800ha)를 갖추고 있다”며 “강진쌀귀리 등 음식자원과 다산초당 등 역사자원 연계를 통한 체험관광프로그램 운영이 활성화되기를 기대하며 유통판로 개척과 농가소득 증대에도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윤진성기자

이메일: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감곡면 동곡마을, 함박웃음 닮은 작약꽃 ‘활짝’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