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천실내수영장, 수영 전지훈련 중심메카로 부상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하에 김천실내수영장 방문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01/28 [13:42]

김천실내수영장, 수영 전지훈련 중심메카로 부상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하에 김천실내수영장 방문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2/01/28 [13:42]

 



김천시 시설관리공단이 운영하는 김천실내수영장이 전지훈련지로 각광을 받고 있다.

 

김천실내수영장은 5M 다이빙풀과 50M/10레인 경영풀을 보유한 국제대회 규격의 공인 2급 수영장이다. 이러한 시설을 보유한 전국 10개 내 시설 중 교통편과 시설관리 또한 김천이 우수하여 최적의 전지훈련지 메카로 위상이 부각되고 있다.

 

21년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진행된 전국체전에서 황선우 선수가 한국신기록을 달성하고, 도쿄올림픽 다이빙 4등의 우하람 선수가 전지훈련을 하는 등 국가대표 선수 외 200여명 이상 전국의 수영 선수들이 전지훈련을 하였다. 올해도 코로나 여파에도 불구하고 수영 국가대표 상비군, 아티스틱 스위밍 국가대표 상비군 등 수영선수들이 전지훈련을 위해 김천실내수영장에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

 

전지훈련과 더불어 전국수영대회 등 각종 수영대회를 유치하여 관내 숙박업소와 음식점 이용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재광 공단 이사장은 “국제 규모의 수영장 시설을 활용할 수 있도록 시설 안전점검 및 편의시설을 지속적으로 개선하여 더많은 선수단이 방문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코로나19 장기화가 진행되는 만큼 방역을 철저히 하겠다”고 밝혔다.윤진성기자

이메일: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감곡면 동곡마을, 함박웃음 닮은 작약꽃 ‘활짝’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