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임실치즈테마파크, 가정의 달 행사 등 구름 인파 대성황

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05/09 [17:25]

임실치즈테마파크, 가정의 달 행사 등 구름 인파 대성황

도성 기자 | 입력 : 2022/05/09 [17:25]

 

 

임실군이 치즈테마파크에서 3년 만에 개최된 100주년 맞이 어린이날 및 가정의 달 행사에 6만여 명의 관광객들이 방문해 뜨거운 호응과 환영 속에서 성공적으로 행사를 마쳤다.

 

더 신나게! 즐겁게! 재밌게! 라는 슬로건으로 개최된 어린이날 행사에는 쾌청한 날씨와 더불어 아이들의 웃음소리와 미소가 끊이지 않아 기분 좋은분위기로 가득했다.

 

계절꽃이 만발하고 신록이 더해 치즈테마파크의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어우러진 어린이날 100주년 맞이 행사는 특설무대 기념식과 다채로운 프로그램들로 진행됐다.

 

무료체험 부스행사, 플리마켓과 공연 등 가정의 달을 맞이해 임실치즈테마파크를 방문한관광객들에게 오감만족 한 아름 선물꾸러미와도 같은 추억을 선사했다.

 

임실군 자원봉사센터와 여성단체협의회, 가족센터, 학부모 운영위원회 및 임실경찰서와 교육지원청 등 유관기관이 참여하고 35사단의 흥겨운 군악대의 율동과 공연, 식전 행사로 펼쳐진 하늘을 수놓은 패러글라이딩 공연은 행사의 분위기를 더욱 고조시켰다.

 

입하를 맞이해 유난히 청명했던 5월 5일 어린이날 방문객들은 푸른 잔디밭 위 펼쳐진 나무그늘 아래 평화로운 분위기를 맘껏 즐기며, 행사를 만끽했다.

 

이태수 부군수는“가정의 달을 맞이해 임실군 방문을 환영하며, 일상회복을 통해 어린아이들이 맘껏 뛰어놀 수 있도록 사랑을 베풀어 주시고, 제100주년 어린이날을 맞이해 아동권리헌장의 아동의 의미를 다시 한번 새겨보는 기회가 되었길 바란다”고 말했다.

 

가정의 달 행사기간인 4일간 다채로운 공연과 행사, 즐길거리로 6만여 명의방문객을 맞이한 임실치즈테마파크에서는 장미 90종 1만 주가 5월 중순을 기점으로 개화를 기다리고 있다.

 

계절의 여왕 5월을 장미꽃의 향기와 색으로 물들여 관광객들에게 다시 한번 기쁨을 선사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감곡면 동곡마을, 함박웃음 닮은 작약꽃 ‘활짝’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