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청주시] 택시 운행량 확대로 승차난 해소

- 무단휴업자 적발 및 출퇴근, 심야 시간대 등 운행 독려

임영원 기자 | 기사입력 2022/05/09 [17:18]

[청주시] 택시 운행량 확대로 승차난 해소

- 무단휴업자 적발 및 출퇴근, 심야 시간대 등 운행 독려

임영원 기자 | 입력 : 2022/05/09 [17:18]

 

 

청주시는 심야 시간대 택시 승차난 해소를 위해 택시 운행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로 영업시간 제한이 풀림에 따라 택시 이용 승객이 점점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반면, 심야 시간대 운행하는 택시는총 4124대 중 2100대로 휴업차량과 부제차량을 제외하면 운행률은 72% 정도이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택시수요가 감소하면서 이직한 택시 기사가 많고, 늦은 시간 근무로 체력소모와 사고위험이 큰 심야시간대 운행을 기피하기 때문에 운행률이 감소한 것으로 파악된다.

 

이에 청주시는 택시 공급 확대를 위해 휴업신고 없이 무단으로 운행을 중단한 개인택시에 대해 행정처분 등을 통해 택시 운행률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에 따라 휴업은 1년 이내 기간 동안 가능하며, 무단휴업자는 3차 적발 시 사업면허취소 대상이다.

 

또한 청주시는 법인택시 업체와의 협조를 통해 소속 기사들이 통행량이 집중되는 출퇴근 시간대는 물론 택시 운행률이 저조한 심야시간대에도 업무에 적극적으로 종사할 수 있도록 독려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로 택시수요가 늘어났지만, 공급이 즉시 이뤄지지 않아 송구스럽다”며“택시 업계와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협력해 시민불편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감곡면 동곡마을, 함박웃음 닮은 작약꽃 ‘활짝’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