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유엔, 매년 5월 12일 ‘세계 식물건강의 날’ 지정

식물건강·검역 중요성 확산 계기 마련…“외래병해충 유입 방지 노력”

이형주 기자 | 기사입력 2022/05/11 [08:22]

유엔, 매년 5월 12일 ‘세계 식물건강의 날’ 지정

식물건강·검역 중요성 확산 계기 마련…“외래병해충 유입 방지 노력”

이형주 기자 | 입력 : 2022/05/11 [08:22]

농림축산검역본부는 제76차 국제연합(UN, 유엔) 총회에서 매년 5월 12일을 ‘세계 식물건강의 날’로 최종 지정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우리나라가 주요 회원국인 식물검역 국제기구 ‘국제식물보호협약’(IPPC)이 주도해 ‘Protecting Plants, Protecting Life’란 주제로 UN 지정을 추진한 결과다.

 

국제식물보호협약은 184개 회원국을 가진 유엔 산하 국제기구로, 농산물 무역을 통한 식물병해충 확산 방지를 위한 식물검역 국제기준을 제정하고 회원국의 이행을 지원하고 있다.

 

‘세계 식물건강의 날’은 ▲식량 공급을 위한 식물건강의 중요성 인식 확대 ▲국가 간 식물병해충 전파 최소화 ▲식물 건강에 대한 혁신·연구에 대한 투자 촉진 등을 목적으로 한다.

 

이번 유엔의 ‘세계 식물건강의 날’ 지정에 따라 식물건강을 지키기 위한 세계적인 노력의 필요성과 식물검역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 및 정책 지원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검역본부는 전했다.

 

▲ 농림축산검역본부 누리집 화면 캡쳐  ©



홍성진 검역본부 식물검역부장은 “세계 식물건강의 날 기념 우표 발행, 각종 홍보 행사 등을 통해 식물 건강의 중요성을 국민에게 알릴 계획”이라며 “검역본부를 중심으로 국가기관, 지자체 및 민간과의 협력을 통해 외래병해충 유입 방지를 위한 다각도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감곡면 동곡마을, 함박웃음 닮은 작약꽃 ‘활짝’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