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여성단체협의회, ‘소외 이웃을 위한 밑반찬 나누기’ 사업 시작

- 9월 말까지 매월 2회씩 소외계층 가구 50세대에 밑반찬 전달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2/05/11 [15:08]

정읍시 여성단체협의회, ‘소외 이웃을 위한 밑반찬 나누기’ 사업 시작

- 9월 말까지 매월 2회씩 소외계층 가구 50세대에 밑반찬 전달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2/05/11 [15:08]

정읍시 여성단체협의회(회장 김경란)가 지역 내 거주하는 홀로 사는 어르신과 장애인 가정 등 소외계층을 위한 사랑의 밑반찬 나누기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행사는 5월부터 9월 말까지 매월 2회씩 끼니 해결이 어려운 소외계층 가구 50세대에 반찬을 만들어 나눔으로써 작은 보탬이 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지원 대상자의 부실한 식생활을 보충하고, 타인과의 대화가 거의 없는 독거 어르신과 장애인 가정의 정서지원과 생활 안정을 돕겠다는 취지다.

 

12개 단체로 구성된 협의회는 11일부터 매회 2개 단체 회원들이 교대로 참여해 김치와 계절에 맞는 밑반찬을 직접 조리하고 포장한 후 대상자 가구를 직접 방문해 전달하고 안부를 살필 계획이다.

 

김경란 회장은 정성을 다해 준비한 밑반찬으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이 건강한 식사를 했으면 좋겠다앞으로도 주변에 소외된 이웃들을 보살피고, 더 많은 이웃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나눔 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유진섭 시장은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언제나 지역사회 돌봄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시는 여성단체협의회에 감사드린다앞으로도 더불어 살아가는 지역공동체 분위기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정읍시 여성단체협의회는 매년 밑반찬 나누기와 사랑의 김장김치 나누기 사업, 장학금 전달 등을 통해 지역 내 소외된 이웃을 살피며 지역사회에 온기를 불어넣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감곡면 동곡마을, 함박웃음 닮은 작약꽃 ‘활짝’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