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부산시] 부산 수산식품분야 신산업 육성 위해 산·학·연·관 ‘맞손’

- 부산 수산식품산업 미래 성장동력으로 발돋움 나선다! -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22/05/17 [09:33]

[부산시] 부산 수산식품분야 신산업 육성 위해 산·학·연·관 ‘맞손’

- 부산 수산식품산업 미래 성장동력으로 발돋움 나선다! -

김미선 기자 | 입력 : 2022/05/17 [09:33]

 

▲ 수산식품산업 클러스터 조성사업 개요     ©부산시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이병진)가 오늘(17일) 오후 2시, 부산역 유라시아플랫폼 B동 114호에서 분야별 전문가가 참여하는 ‘수산식품산업 클러스터 기획위원회(이하 기획위원회)’ 첫 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기획위원회는 부산시가 미래 수산식품산업 발전과 수산식품산업 클러스터 조성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지난 4월 구성한 ‘부산수산식품산업 발전협의회’ 내 실무협의 자문기구다.

 

수산식품산업 클러스터 조성사업은 오는 2025년까지 4년간, 총사업비 813억 원을 투입해 서구 암남동 620-2 일원(부지 36,566㎡, 연면적 17,978㎡)에 ▲수산식품 개발 플랜트(신제품 개발) ▲혁신성장지원센터(수출․가공 컨설팅․홍보) ▲수출거점복합센터(수출 물류 보관․배송 행정지원)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11월, 기획재정부 예비타탕성조사를 통과하면서 사업에 탄력이 붙은 만큼, 시는 이 3개 시설을 핵심으로 기업지원의 종합 콘트롤타워로서 지역 내 수산식품산업의 혁신성장을 촉진할 계획이다.

 

시는 이날 첫 회의를 시작으로 상시 실무회의를 개최하여 사업의 설계 전(前)부터 운영까지 전 단계에 걸쳐 전문가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듣고, 단계적으로 실수요자의 요구사항을 반영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통해 시설 규모와 기능, 운영방안 등을 도출할 뿐만 아니라, 미래 유망산업 육성을 위한 중장기 정책과제도 발굴해나갈 예정이다.

 

김유진 부산시 해양농수산국장은 “수산식품산업 클러스터 사업이 정체성을 확립하고, 부산지역의 수산식품산업 발전을 위해 기여하는 인프라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객관적으로 검증된 전문가의 의견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며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앞으로도 협의체 위원들과 활발하게 소통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포토뉴스] - 담양군 ‘달빛여행정원’, 장미꽃 만발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