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연아, 전 세계에 한복 매력 알린다…상품 개발에도 참여

문체부, ‘한복과 한류 연계 협업 콘텐츠 기획·개발’ 10개 업체 공모

이형주 기자 | 기사입력 2022/06/11 [07:36]

김연아, 전 세계에 한복 매력 알린다…상품 개발에도 참여

문체부, ‘한복과 한류 연계 협업 콘텐츠 기획·개발’ 10개 업체 공모

이형주 기자 | 입력 : 2022/06/11 [07:36]

세계적 스포츠 스타인 김연아 전 피겨스케이트 선수가 ‘한복과 한류 연계 협업 콘텐츠 기획·개발’ 사업에 참여한다고 10일 문화체육관광부가 밝혔다.

 

김 전 선수는 앞으로 공모를 통해 선정될 한복업체 10곳과 함께 한복상품을 직접 기획하고 홍보와 마케팅 활동에 앞장선다.

 

문체부가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과 함께 추진하는 ‘한복과 한류 연계 협업 콘텐츠 기획·개발’ 사업은 창의성이 있는 한복 디자이너들과 한류 문화예술인의 협업으로 한복의 매력을 국제사회에 알리고 한복업계의 해외 판로 개척에 동참하기 위한 것이다.

 

지난해에는 브레이브걸스와 다크비가 참여해 개발한 한복의 디지털 패션쇼 영상을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 전광판에 송출하는 등 전 세계에 한복의 아름다움을 알리는 데 힘썼다.

 

올해 사업에 참여하는 김 전 선수는 유니세프 국제친선 대사로 각종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가며 국내외에 선한 영향력을 전하고 있다. 특유의 품격있는 아름다움이 한복과 만나 한복의 매력을 더욱 돋보이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 전 선수는 “한복의 아름다움을 표현할 수 있는 상품을 새롭게 기획·개발하고, 한복이 가진 가치와 장점을 적극적으로 알릴 기회를 얻게 되어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문체부와 공진원은 한복 상품을 기획·개발할 한복업체를 10일부터 다음 달 1일까지 공모한다. 공모 대상은 한류 연계 한복 상품을 기획하고 제작할 수 있는 한복 분야 중소기업이다. 이번 공모에서는 전문성과 차별성, 구현성, 기대효과 등을 심사해 10개 업체를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 업체는 우리나라 한복의 구성과 요소를 유지하되 김 전 선수만의 특성과 기획에 맞춰 최소 6벌의 한복 디자인을 개발해야 한다. 각 선정 업체에는 제작비용 2500만 원을 지원하고 한복 온라인 플랫폼인 한복웨이브닷컴(http://hanbokwave.com)을 통해 국내외 시장 판매 기회도 제공한다.

 

  ©



이번 공모의 더욱 자세한 내용은 문체부(http://www.mcst.go.kr)와 공진원(http://www.kcdf.or.kr)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담당자는 “일상에서 손쉽게 입을 수 있는 대중적인 한복부터 한국 전통문화에 현대적인 재해석을 덧붙인 한복까지, 해외 시장에서도 경쟁력을 갖춘 한복을 개발하는 것이 이번 사업의 목표”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포토뉴스] - 담양군 ‘달빛여행정원’, 장미꽃 만발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