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농식품부, 7월부터 농축산물 20∼30% 할인쿠폰 지원

추경 통해 예산 390억원 확보…전통시장·지역농산물 직매장 할인 한도 상향

이형주 기자 | 기사입력 2022/07/01 [08:27]

농식품부, 7월부터 농축산물 20∼30% 할인쿠폰 지원

추경 통해 예산 390억원 확보…전통시장·지역농산물 직매장 할인 한도 상향

이형주 기자 | 입력 : 2022/07/01 [08:27]

농림축산식품부는 7월부터 대형마트, 온라인몰, 전통시장 등을 통해 농축산물 할인쿠폰 행사를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농축산물 할인쿠폰 행사는 소비자가 대형마트, 온라인몰 등에서 농축산물을 구입할 때 농식품부가 20%(전통시장 30%) 할인을 지원하는 것이다.

 

농식품부는 최근 식료품 가격 인상 등으로 가계의 장바구니 부담 완화를 위해 할인쿠폰 행사를 추진한다고 설명했다.

 

할인 품목은 평년보다 가격이 높아 소비자 물가 부담이 큰 농축산물이다.

 

농식품부는 올해 2차 추가경정예산으로 농축산물 할인쿠폰 사업 예산 390억원(운영비 5억원 포함)을 확보했다.

 

특히 예산의 절반인 192억 5000만원을 전통시장 등 중소 유통경로에 배정하고 전통시장과 지역농산물(로컬푸드) 직매장의 경우 행사 기간별 할인 한도를 상시 2만원으로 상향했다.

 

유통업체들은 소비자에게 할인 혜택을 고르게 제공하기 위해 업체별 행사 시기와 품목 등을 분산·조정하고 농축산물 할인쿠폰 이외 자체적인 할인행사도 추진할 계획이다.

 

구체적인 할인 품목 및 행사 시기 등은 유통업체 전단지 또는 누리집·앱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하반기 농축산물 할인쿠폰 사업대상 유통업체 현황.  ©



농식품부는 소비자단체와 함께 매월 두 차례 대형유통업체의 행사 품목 가격을 점검할 계획이다.

 

김종구 농식품부 유통소비정책관은 “고물가가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농축산물 할인쿠폰을 통해 가계 물가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 수 있길 바란다”며 “정부는 생활물가에 민감한 주요 농축산물의 수급 상황을 면밀히 살피고 민생 안정을 위한 주요 정책이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장흥 물축제, ‘무더위 정조준’ 9일 간의 대장정 시작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