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메밀꽃 소복히 내려앉은 ‘장흥 선학동 마을’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10/03 [07:22]

메밀꽃 소복히 내려앉은 ‘장흥 선학동 마을’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2/10/03 [07:22]

장흥군 회진면 선학동 마을에 메밀꽃이 소복히 내려앉았다. 20ha 규모의 메밀밭이 펼쳐진 선학동 마을은 이청준 작가의 소설 ‘선학동 나그네’의 배경으로도 유명하다.윤진성기자

이메일:tkpress82@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푸른 바다와 어우러진 국화길, 완도에만 있다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