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제주도] 올해의 사회복지공무원 5명 수상

22일 표창 수여식 개최…도 장애인복지과 김희영 주무관 대상 영예

김해천 기자 | 기사입력 2022/11/23 [15:00]

[제주도] 올해의 사회복지공무원 5명 수상

22일 표창 수여식 개최…도 장애인복지과 김희영 주무관 대상 영예

김해천 기자 | 입력 : 2022/11/23 [15:00]

 

 

사회복지 분야에서 성실하고 창의적인 자세로 솔선수범한 사회복지공무원 5명이 ‘올해의 사회복지공무원’으로 선정됐다.

 

‘2022 올해의 사회복지공무원 표창 수여식’이 22일 제주도청 제1청사 별관 자연마루에서 개최됐다.

 

15회째를 맞는 올해의 사회복지공무원상은 사회복지 분야 공무원들의 자긍심 고취와 사기진작을 위해 매년 모범 사회복지업무담당 공무원을 선정해 수상하고 있다.

 

올해 대상은 제주도 장애인복지과 김희영 주무관(사회복지 6급)에게 돌아갔다.

 

본상에는 제주시 주민복지과 김수정 통합돌봄지원팀장(사회복지 6급), 도 복지정책과 전병구 주무관(사회복지6급), 장려상에는 서귀포시 주민복지과 김정은 통합조사팀장(사회복지 6급), 제주시 기초생활보장과 백경애 주무관(사회복지 7급)이 선정됐다.

 

김희영 주무관은 학대피해장애인 임시보호공간인 ‘공립 피해장애인쉼터’ 설치를 위한 공유재산 매입 및 수탁기관 선정에 주요 역할을 하는 동시에, 공립 피해장애인쉼터 정원 확대(4→8명)와 남녀 공간분리 등 학대피해장애인들의 편의개선에도 앞장서온 공로를 인정받아 올해 대상으로 선정됐다.

 

본상 수상자인 김수정 제주시 통합돌봄지원팀장은 복지체감도를 높이는 통합서비스 제공으로 독자적인 장애인 지역사회통합돌봄으로 주거, 일상생활, 돌봄, 의료 등 다분야 서비스통합 연계 서비스를 제공했다.

 

전병구 주무관은 사회서비스의 공공성, 투명성, 전문성 강화를 위한 사회서비스원 설립 업무 추진으로 제주지역 여건, 사회적 공감대 등을 바탕으로 제주형 모델개발의 공적을 올려 본상을 수상했다.

 

장려상 수상자인 김정은 서귀포시 통합조사팀장은 기초생활보장 신규 신청가구에 대한 신속, 공정한 찾아가는 생활실태 조사를 실시하여 생활이 어려운 저소득층에 대한 생계, 의료, 주거급여를 지원하는 등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적극 앞장섰다.

 

백경애 주무관은 소득‧재산 및 부양의무자 기준 초과 등의 사유로 사회복지급여 신청 지원에 탈락된 가구와 실질적으로 생활이 어려운 가구에 생활보장 심의 타법 지원을 연계하는 등 보장중지 예정 및 제외자에 대한 권리구제를 위해 힘써온 노력이 인정돼 장려상을 받았다.

 

수상자에게는 표창과 함께 대상 60만 원, 본상 각 40만 원, 장려상 각 30만 원의 시상금이 수여되며, 내년 사회복지 분야 선진지역 해외연수 우선 선정 등의 인센티브가 제공된다.

 

강인철 제주도 보건복지여성국장은 “이번 수상이 촘촘한 복지 사회복지발전을 위해 분발하고, 최일선에서 고생하는 사회복지 공무원들의 업무 추진에 활력을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푸른 바다와 어우러진 국화길, 완도에만 있다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