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민주당 충남도의회 성명] 도민 대표 무시하는 김태흠 충남도지사는 사과하라!

박상진기자 | 기사입력 2022/12/01 [10:17]

[민주당 충남도의회 성명] 도민 대표 무시하는 김태흠 충남도지사는 사과하라!

박상진기자 | 입력 : 2022/12/01 [10:17]

[플러스코리아 박상진 기자]

충청남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 일동은 1일 "도민 대표 무시하는 김태흠 충남도지사는 사과하라!"라는 성명을 발표했다.

 

[이하 성명 전문]

 

충청남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은 의회를 경시하고 도민 대표를 무시하는 김태흠 충청남도지사의 오만함을 강력 규탄한다충남도의회는 김태흠 지사에게 도민 전체를 대표하는 의회를 존중하고 진정성 있는 태도로 사과할 것을 촉구한다.

 

김태흠 지사는 30일 충남도의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천안 출신 김선태 충남도의원의 도정질문에서 전체 내용을 듣고 답하겠다며 답변을 피하는 태도로 일관했다김 의원이 자료화면을 함께 볼 것을 요청했지만 김 지사는 안 봐도 안다며 묵살했다김 지사의 불성실한 태도에 일부 의원들이 이의를 제기했고 조길연 의장은 김 지사에게 성실하게 답하라고 경고했다.

 

김 의원의 질의 대부분은 도지사의 생각이나 동의를 구하는 질문이었지만 김 지사는 질의를 무시한 채 격노했다김 의원의 질의가 계속되자 김 지사는 돌연 질문의 요지가 뭐냐며 호통을 쳤다이어 김 지사는 초등학생들 OX 퀴즈 하듯 하는 질의에 도지사가 답변해야겠냐며 역정을 냈다.

 

의회 의장단은 의회를 무시하는 도지사의 행태를 묵인했다이날 오후 본회의에서 조철기 원내대표는 의원 총회 결과에 따라 도지사의 사과 입장 표명을 요구했다의장석에 앉은 홍성현 부의장은 보령 출신 편삼범 의원의 질의에 대한 도지사의 답변이 끝난 후 이를 수행하겠다고 했지만 지켜지지 않았다의회 의장단마저 의회의 기능과 역할을 망각하고 도지사 친위대로 전락한 모습에 통탄을 금치 못한다.

 

김태흠 지사에게 묻는다김 지사는 본인의 입맛에 맞는 답변만 할 것인가앞으로 도민 대표들은 지사에게 답변 여부를 물어보고 질문을 해야 하는 것인가. 48명의 충남도의원은 충남도정의 방향성에 대해 깊은 우려를 표한다.

 

김태흠 지사는 도민 대표들의 다양한 질문에 성실히 답해야 할 의무가 있다답을 알려주고 질문한다면 건강한 도민의 삶을 위해 집행부를 견제해야 하는 의회의 기능을 상실하는 것이다. ‘힘쎈 충남은 도민을 위한 도정을 펼칠 때 신뢰할 수 있을 것이다.

 

2022년 12월 1

12대 충남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 일동 

국회, 경기도, 충남을 취재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장성 황룡강에 봄 소식 전하는 황설리화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