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완도군, 전국서 병물 70만 병 전달받아 ‘가뭄 극복 큰 힘’

제한 급수 시행 중인 지역 주민들에게 전달돼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3/01/31 [07:54]

완도군, 전국서 병물 70만 병 전달받아 ‘가뭄 극복 큰 힘’

제한 급수 시행 중인 지역 주민들에게 전달돼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3/01/31 [07:54]

[플러스코리아타임즈 = 윤진성 기자]1973년 이후 가장 낮은 강수량을 기록하면서 가뭄 장기화로 제한급수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남 완도군에 자매결연 지자체와 기업, 사회단체에서 병물 기부가 이어지면서 지역 사회에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지난해 12월부터 2023년 1월 12일까지 완도군이 기부받은 병물은 70만 4천8백 병이다.

 

완도군에 병물을 보낸 곳은 김제시, 천안시, 양평군, 사랑의열매, GS리테일(광주전남본부), 아이쿱자연드림, 대한적십자사, 재해구호협회, 세이브더칠드런, 농협중앙회 등이다.

 

또한 행정안전부에서 주관 중인 ‘가뭄 극복 생수 지원 릴레이’에 서울시와 경기도, 강원도에서도 동참해 생수를 지원했다.

 

가뭄은 물 부족 문제를 겪고 있는 노화, 보길, 소안, 금일, 고금, 약산, 군 등에 전달됐다.

 

현재 군은 노화읍, 노화 넙도, 소안면, 금일읍, 보길면을 대상으로 제한 급수를 시행 중이다.

 

제한 급수 지역의 주민은 약 1만 9천여 명으로 일주일에 필요한 생수는 4만 2천여 병이다.

 

이 같은 상황을 전해 들은 기업과 봉사단체 등에서는 지난해부터 완도군에 온정을 전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병물을 보내주신 분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면서 “기부받은 생수는 주민들에게 잘 전달되고 있으며, 군은 가뭄 문제를 극복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이메일:tkpress82@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웰니스 여행은 봄꽃이 개화한‘ 고흥으로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