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복 입고 청와대 녹지원 걸어요!”…‘2023 한복체험전’ 개최

다음달 4일까지…답호·사규삼·창의 등 전통저고리 전시도

이형주 기자 | 기사입력 2023/05/25 [11:45]

“한복 입고 청와대 녹지원 걸어요!”…‘2023 한복체험전’ 개최

다음달 4일까지…답호·사규삼·창의 등 전통저고리 전시도

이형주 기자 | 입력 : 2023/05/25 [11:45]

청와대를 찾는 방문객들이 한복을 입고 추억을 만들 수 있는 행사가 마련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과 청와대에서 24일부터 6월 4일까지 ‘2023 한복체험전’의 일환으로 전통한복을 체험할 수 있는 ‘한복 입고 녹지원 한바퀴’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한복 입고 녹지원 한바퀴’ 포스터.  ©



행사는 녹지원 앞 여민1관 출입구에서 진행된다. 청와대 방문객이라면 누구나 현장에서 등록 후 한복을 입어볼 수 있다.

 

상춘재와 녹지원을 배경으로 마련된 포토존에서 사진도 남길 수 있다. 한복을 입고 촬영한 사진을 SNS에 올려 행사 참여를 인증한 방문객에게는 소정의 선물을 증정하는 온라인 이벤트도 준비돼 있다.

 

또 답호, 사규삼, 창의, 당의 등 전통 저고리 6점도 전시한다. 이번 행사는 10월 셋째주 한복문화주간에도 진행할 계획이다.

 

문체부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새로운 ‘K-관광의 랜드마크’로 떠오른 청와대에서 한복의 매력을 경험할 기회를 제공해 방문객에게 또 다른 즐거움을 선사하고 일상 속 한복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마련했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괴산 빨간 맛 페스티벌′ 앞두고 ′여심(女心)′ 유혹하는 빨간 꽃 화려한 자태 뽐내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