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민주당, 한덕수 총리 해임건의안 제출…21일 본회의서 처리 전망

한덕수,"지켜보겠다"

장서연 | 기사입력 2023/09/18 [12:58]

민주당, 한덕수 총리 해임건의안 제출…21일 본회의서 처리 전망

한덕수,"지켜보겠다"

장서연 | 입력 : 2023/09/18 [12:58]

더불어민주당이 한덕수 국무총리에 대한 해임건의안을 국회에 제출하며 윤석열 정부의 내각 총사퇴를 촉구했다.

더불어민주당 송기헌 원내수석부대표 등은 오늘(18일) 오전 국회 의안과에 한 총리 해임건의안을 제출했다.

송 원내수석은 해임건의안 제출 뒤 기자들에게 "국정이 총체적으로 혼란에 빠졌고 국가가 경직됐다"며 "총리가 총괄하는 자리인데 총괄까지 못 하는 시점에는 총리를 비롯한 내각을 전면 쇄신해야 나라가 제대로 된 방향으로 갈 수 있다는 뜻을 모았다"고 말했다.

또, 해임건의안 처리 일정에 대해서는 "국회법에 따라 20일로 예정된 다음 본회의에 (해임건의안이) 보고된다. 이후 24시간이 지나 표결하게 돼 있기 때문에 21일 본회의에서는 표결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국무총리 해임건의안은 국회 재적의원 3분의 1 이상이 발의하고 재적의원 과반수가 찬성하면 가결되기 때문에, 민주당의 단독 처리가 가능하다.

민주당은 지난 16일 비상 의원총회를 거쳐 한 총리 해임건의안 제출 등의 내용이 담긴 결의문을 채택했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더불어민주당이 국무총리 해임건의안을 추진하는 데 대해 "국회에서의 절차가 있으니 지켜보겠다"고 말했다.

한 총리는 오늘 오전 국회 교섭단체 대표연설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나 "제가 공직에 있은지 50년 됐다. 우리 국민을 어떻게 더 잘 살 수 있게 할지 그것을 가지고 일해왔고 앞으로 그렇게 하겠다"며 관련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원본 기사 보기:미디어저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팔영산이 품은 사찰, 고흥 능가사 템플스테이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