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일본 정부 "김정은 '지진 피해 위로'에 감사"‥회신 여부는 안 밝혀

안기한 | 기사입력 2024/01/07 [23:04]

일본 정부 "김정은 '지진 피해 위로'에 감사"‥회신 여부는 안 밝혀

안기한 | 입력 : 2024/01/07 [23:04]

 

 

일본 정부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보내온 위문 전보에 사의를 표했다.

6일 현지 방송 NHK의 보도에 따르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에게 위문 전보를 보내온 데 대해 사의를 표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하야시 요시마사 관방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노토반도 지진 피해와 관련해 각국으로부터 위문 메시지를 받았으며 김정은 위원장의 메시지에도 감사의 뜻을 표하고 싶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이 기시다 총리에게 전보를 보낸 것은 모두 처음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야시 관방장관은 "2011년 동일본대지진을 포함해 북한 최고 지도자가 일본 총리 앞으로 지진 등과 관련해 위문 메시지를 보낸 것은 최근에 예가 없었다"고 말했다.

하야시 관방장관은 김 위원장의 전보에 회신할 것인가라는 질문에 "피해를 본 이들에 대한 대응에 전력을 다하고 있어서 각국 정상 등의 메시지에 대한 회신은 현시점에서는 하고 있지 않다"며 "일본과 북한 간 대화에 대해서는 이번 메시지에 대한 대응을 포함해 사안의 성질상 답변을 삼가겠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6일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공개된 5일자 위문 전문에서 기시다 총리를 '각하'로 호칭하며 "일본에서 불행하게도 새해 정초부터 지진으로 인한 많은 인명 피해와 물질적 손실을 입었다는 소식을 접하고 당신과 당신을 통해 유가족들과 피해자들에게 심심한 동정과 위문을 표한다"고 말했다.

한편 기시다 총리는 그동안 일본인 납북자 문제 해결을 위해 김 위원장과의 북일 정상회담 실현에 노력하겠다고 여러 차례 밝혔고 양국은 이를 위해 비밀 접촉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원본 기사 보기:미디어저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웰니스 여행은 봄꽃이 개화한‘ 고흥으로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