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영환 충북도지사, 민생현장 찾아 목소리 경청 계속

임영원 기자 | 기사입력 2024/01/30 [14:44]

김영환 충북도지사, 민생현장 찾아 목소리 경청 계속

임영원 기자 | 입력 : 2024/01/30 [14:44]

 

김영환 충청지사는 30일 진천군을 방문해 ▲진천군립치매전담요양원 ▲진천 중앙시장 ▲진천산단 ▲진천군 청소년수련원(초평호권역 관광사업 현장)을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추진방향을 논의하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먼저 김 지사는 2022년 도내 최초로 개관한 진천군립치매전담요양원(위탁운영 사회복지법인 은혜원)을 찾아 시설 관계자, 문석구 진천부군수 등과 간담회를 열어 노인복지시설 및 복지분야 증진 방안 및 애로사항을 청취하였고, 치매어르신의 특성에 맞는 전문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설 운영을 당부했다.

 

이어 진천 중앙시장을 방문해 설 대목을 맞아 시장을 찾은 도민들에게 전통시장을 자주 애용해 줄 것을 당부하며 인사를 나눴다.

 

이후 시장 고객지원센터 회의실로 자리를 옮겨 진천 중앙시장 상인회장, 임원, 소상공인 등이 참석해 전통시장 및 원도심 상권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다음으로 방문한 진천산단에서는 현장 관계자들과 입주기업들을 만나 애로사항을 청취하며, 산업단지 현장을 점검했다.

 

이날 마지막으로 김 지사는 진천군 청소년수련원을 찾아 르네상스 초평호 권역 현장 점검을 하고, 초평호 일원 종합관광 개발계획 및 애로사항 등 진천군의 의견을 청취했다.

 

진천군은 초평호 권역의 관광인프라를 확충하기 위하여 ▲초평호 제2하늘다리 조성사업(출렁다리 L=309m 조성) ▲농다리 관광명소화 사업(전시관 증축, 먹거리타운 조성 등) ▲완전히 새로운 진천 농다리 사업(농다리 폭포 감성카페 조성) 등을 추진하여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관광 활성화를 도모하도록 할 계획이다.

 

김영환 지사는 “노인일자리 사업 확대, 체류형 관광과 전통시장 접목 등 다양한 복지 정책과 문화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데 노력하겠다”라며 “앞으로도 도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듣고 소통하는 충북도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웰니스 여행은 봄꽃이 개화한‘ 고흥으로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