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남도, ‘철도 르네상스 시대’ 연다

- 전년 대비 예산 1천28억 증가…5천512억원 확보 - - 호남고속철·남해선·경전선·목포 노후역사 시설개선 - - 신규 사업 제5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 총력 -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4/02/10 [08:48]

전남도, ‘철도 르네상스 시대’ 연다

- 전년 대비 예산 1천28억 증가…5천512억원 확보 - - 호남고속철·남해선·경전선·목포 노후역사 시설개선 - - 신규 사업 제5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 총력 -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4/02/10 [08:48]

 

[플러스코리아=윤진성 기자]전라남도가 올해 호남고속철도 2단계 등 4건의 철도 건설사업에 대해 전년보다 128억 원이 증가한 5512억 원을 확보, ‘전남 철도망 르네상스 시대를 활짝 열어갈 계획이다.

 

주요 사업은 호남고속철도 2단계 목포 임성~보성 간 남해선 광주송정~순천 간 경전선 목포 노후역사 시설개선 등이다.

 

광주송정에서 목포역까지 연결하는 호남고속철도 2단계 사업은 올해 4840억 원이 확보돼 2025년 개통을 목표로 노반공사 등이 차질없이 진행 중이다. 호남고속철도는 전국 공항 중 유일하게 고속열차가 공항에 정차해 무안국제공항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 호남고속철도 2단계: L= 78.3, 27,862억 원

 

목포 임성~보성 간 남해선 전철화 사업은 노반공사 등 96% 이상 공정률을 보이고 있다. 올해 289억 원이 확보돼 역사 신축과 전철화 공사를 추진 중이며, 올해 말 개통 예정이다.

* 남해선: L= 82.5, 16,446억 원, 20022025

 

광주송정~순천 간 경전선 전철화사업은 기본 및 실시설계 중으로 올해 상반기 중 지역 주민 의견을 수렴할 계획이다. 올해 382억 원을 포함해 지금까지 2320억 원이 확보해 실시설계가 마무리되면 신속하게 공사 착공이 가능하다.

* 경전선: L= 121.5, 21,366억 원, 20232030

 

반세기 만에 선상 역사로 거듭나는 목포 노후역사 시설개선사업은 총사업비 490억 원을 투입, 이달 설계공모를 시작으로 2028년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다.

* 목포 노후역사 시설개선사업: 선상역사, 490억 원, 20242028

 

전라선 고속화사업은 지난 20217월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됐다. 지역 정치권은 물론 전북도와 공동으로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에 선정, 조기 착수되도록 정부에 건의하는 등 각고의 노력을 하고 있다.

 

김병호 전남도 도로교통과장은 호남고속철도(2단계)와 남해선 철도가 계획기간에 개통되도록 중앙정부와 지속 협의하고 있다앞으로 트라이앵글 순환철도 등 도내 철도망 신규사업 발굴과 타당성을 검토해 제5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하도록 노력하는 등 전남 철도 르네상스 시대를 실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메일:tkpress82@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웰니스 여행은 봄꽃이 개화한‘ 고흥으로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