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최국 카타르, 한국 꺽은 요르단 제끼고 아시안컵 '우승'…대회 2연패

장덕중 | 기사입력 2024/02/11 [13:10]

개최국 카타르, 한국 꺽은 요르단 제끼고 아시안컵 '우승'…대회 2연패

장덕중 | 입력 : 2024/02/11 [13:10]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개최국 카타르가 결승에서 요르단을 꺾고 대회 2회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카타르는 11일(한국시간)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아시안컵 결승전에서 페널티킥으로만 3골을 책임진 아크람 아피프의 활약을 앞세워 요르단을 3대1로 제압하며 우승했다.

이로써 카타르는 아랍에미리트(UAE)에서 열린 2019년 대회에 이어 아시안컵 2연패를 달성했다.

아시안컵에서 2회 이상 정상에 오른 나라는 최다 우승국인 일본(4회)을 비롯해 사우디아라비아, 이란(이상 3회), 한국(2회)에 이어 카타르가 역대 5번째다.

카타르는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과 이번 아시안컵을 개최하고 아시안컵 트로피도 연이어 차지했다.

카타르는 우승 상금 500만달러(약 66억6500만원), 준우승팀 요르단은 300만달러(약 40억원)를 받게 됐다.

카타르의 에이스 아피프는 결승전에서 페널티킥으로 3골을 기록한 것을 포함해 이번 대회 총 8골을 폭발하며 득점왕에 올랐다. 아울러 대회 최우수선수(MVP)도 차지했다.

한편 64년 만의 우승에 도전했던 한국은 앞서 준결승에서 요르단에 져 탈락했다. 다음 아시안컵은 2027년 사우디아라비아에서 개최된다.


원본 기사 보기:미디어저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웰니스 여행은 봄꽃이 개화한‘ 고흥으로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