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백양사 고불매 선홍빛 꽃망울 터트려, 만개 임박!

「천연기념물 제486호」 백양사 고불매 개화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4/03/20 [09:45]

백양사 고불매 선홍빛 꽃망울 터트려, 만개 임박!

「천연기념물 제486호」 백양사 고불매 개화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4/03/20 [09:45]

 

[플러스코리아=윤진성 기자]국립공원공단 내장산국립공원백암사무소(소장 안동순)는 우리나라 4대 매화이자 홍매화로는 유일한 백양사 고불매(古佛梅)가 선홍빛 꽃망울을 터트렸다고 18일 밝혔다.

  

천연기념물 제486호인 백양사 고불매는 수령이 350년이 넘으며, 강릉 오죽헌 율곡매(제484호), 구례 화엄사 화엄매(제485호), 순천 선암사 선암매(제488호)와 더불어 국내 4그루 밖에 없는 천연기념물 매화이다.

  

꽃이 비처럼 내린다는 우화루 옆에서 오랜 세월 자리를 지키며, 해마다 단아하고 고풍스러운 꽃을 피우는 고불매는 지금도 은은한 향기로 경내를 채우고 있다.

  

내장산국립공원백암사무소 행정과장은 “3월 말까지 백양사 고불매의 만개한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봄바람을 타고 완연한 봄을 느끼러 백양사를 방문해 보시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메일:tkpress82@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유구색동수국정원, 한국관광공사 6월 가볼 만한 곳 선정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