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재명,"尹, 국민 분열로 몰아 심리적 내전...대통령이 국민 분열과 대결로 몰아넣어"

김시몬 | 기사입력 2024/03/27 [19:26]

이재명,"尹, 국민 분열로 몰아 심리적 내전...대통령이 국민 분열과 대결로 몰아넣어"

김시몬 | 입력 : 2024/03/27 [19:26]

                                  사진=연합뉴스

 

 

이재명 대표는 오늘(27일) 충북 충주 무학시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대통령은 국민을 통합하는 것이 가장 큰 역할"이라며 "대통령부터 공산전체주의, 교과서에서 들어보지도 못한 이상한 말인데 국민들을 분열과 대결로 몰아넣는다"고 주장했다.

이어 "내 편만 챙기고 저쪽 편은 다 밀어내다 보니 국민들 사이에 적대 감정이 점점 쌓이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게 악화되면 이제 말로 싸우다가 감정으로 싸우다가 주먹으로 싸우다가 칼로 싸우다가 나중에는 정말로 총으로 싸우는 상태가 바로 내전이다. 물리적 내전 상태는 나라가 망한 것"이라며 "심리적 내전 상태는 망하기 직전, 지금이 바로 그런 때"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충주에서 여러분이 이기셔야 대한민국 국민이 반국민 세력, 국민의힘을 이기는 것"이라며 "주가 조작해서 피해를 입히면 누구나 처벌받는 사회, 열심히 일하면 누구에게나 기회가 주어지는 사회, 투잡 쓰리잡 뛰지 않아도 최소한의 기본적인 삶이 보장되는 그런 세상 우리 만들 수 있지 않으냐"고 말했다.

이 대표는 또 "'정치는 나쁜 거야, 싸우면 안 돼' 우리는 그렇게 세뇌되고 있다"며 "방관, 외면, 정치 혐오 이런 것들은 결국 소수의 힘 있는 기득권자들이 자기의 기득권을 누리기 위해 만든 것이다. 속으면 안 된다. 외면, 방관은 중립이 아니라 반드시 그들을 편드는 것"이라며 거듭 지지를 호소했다.


원본 기사 보기:미디어저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미식 여행지 고흥, ‘녹동항 포차’에서 추억을 쌓아요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