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조국혁신당 '파란불꽃펀드' 54분만에 200억 모금… "문재인 펀드보다 빨리 마감됐다"

장서연 | 기사입력 2024/03/30 [13:23]

조국혁신당 '파란불꽃펀드' 54분만에 200억 모금… "문재인 펀드보다 빨리 마감됐다"

장서연 | 입력 : 2024/03/30 [13:23]

 

 

조국 대표가 이끄는 조국혁신당이 26일 총선 선거 비용을 마련하기 위한 '파란불꽃 펀드' 모금을 실시해 54분 만에 200억 원을 달성, 조기 마감했다고 밝혔다. 애초 목표 금액인 50억 원을 훌쩍 넘은 액수다.

 

조국혁신당은 이날 오후 공지를 통해 이같이 밝히면서 "목표액 50억 원의 초과분에 대해서는 약관에 따라 가입자들에게 반환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추후 펀드 모금 계획에 대해선 "검토하고 있으나 언제가 될지는 모르겠다"고 했다.

 

조국혁신당이 출시한 '파란불꽃 펀드'는 총선 이후 보전받는 선거 비용을 이용해 펀드 가입자들에게 원금과 이자를 돌려주는 펀드다. 금리는 연 3.65%이며 원리금은 6월 12일 이내에 펀드 가입자들에게 상환될 예정라는 게 조국혁신당의 설명이다. 선거법에 따르면 비례정당이 비례투표 3% 이상 득표 시 법정 선거비용(22대 국회의원 선거 약 52억 원) 전액을 국고보조 받는다.

 

황현선 조국혁신당 파란불꽃선대위 총괄본부장은 "조국혁신당에 보내주시는 뜨거운 성원에 감사드린다"며 "더 뜨거운 파란 불꽃이 되어 윤석열 정권을 반드시 심판하겠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원본 기사 보기:미디어저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미식 여행지 고흥, ‘녹동항 포차’에서 추억을 쌓아요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