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준석 "윤 대통령 대국민 담화 현실인식 개탄…통치 능력 없다"

김시몬 | 기사입력 2024/04/01 [13:07]

이준석 "윤 대통령 대국민 담화 현실인식 개탄…통치 능력 없다"

김시몬 | 입력 : 2024/04/01 [13:07]

                                                이준석 페이스북 캡처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가 1일 윤석열 대통령의 '의정 갈등 대국민 담화'를 두고 "대통령의 현실 인식에 개탄한다"고 맹비난했다.

 

이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윤석열 대통령의 대국민 담화를 보면서 대통령의 현실 인식에 개탄한다"며 "지금 의대 증원 문제를 가지고 또 누군가에게 총구를 돌리고 공격을 할 시기가 아니라 물가 관리에 실패한 것에 반성하고 어떻게 해야 민생을 안정시킬 수 있을지에 대해서 얘기했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물론 이 모든 것은 지금까지 2년 동안 일방적으로 국정을 운영해오며 사람을 내치기 위해 권력을 사용해온 대통령의 행태를 반성하고 시작해야 하는 것"이라며 "반성 없이 또 의대증원 문제로 단기적인 이익이나 얻어볼까 고민하는 대통령. 아무리 봐도 통치 능력이 없다"고 했다.

 

국민의힘 측에서도 윤 대통령의 이날 담화를 비판했다. 함운경 국민의힘 서울 마포을 후보는 "대국민 담화는 한마디로 쇠귀에 경 읽기"라며 "말로는 의료개혁이라고 하지만 국민의 생명권을 담보로 일방적으로 추진하는 의료개혁을 누가 동의하겠느냐"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이제 더 이상 윤 대통령께 기대할 바가 없다"며 "그렇게 행정과 관치의 논리에 집착할 것 같으면 거추장스러운 국민의힘 당원직을 이탈해 주길 정중하게 요청한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미디어저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미식 여행지 고흥, ‘녹동항 포차’에서 추억을 쌓아요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