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재)담양군문화재단 해동문화예술촌, 4월 공연 ‘원도심 속 한옥에서’ 개최

국악 관현악 라폴라, 수준 높은 공연으로 해동문화예술촌 채운다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4/04/12 [20:16]

(재)담양군문화재단 해동문화예술촌, 4월 공연 ‘원도심 속 한옥에서’ 개최

국악 관현악 라폴라, 수준 높은 공연으로 해동문화예술촌 채운다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4/04/12 [20:16]

[플러스코리아=이미란 기자]()담양군문화재단(이사장 이병노)은 지난 3월 공연에 이어 어쿠스틱 인 해동’ 4월 공연을 진행한다.

 

2024어쿠스틱 인 해동의 공연 프로그램은 대중음악, 국악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무료입장으로 진행하고 있다.

 

두 번째 공연은 국악 관현악 공연으로 420일 토요일 오후 3시 해동문화예술촌 추자혜에서 열리며 전통예술의 뿌리를 가진 국악 연주가들이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인다.

 

특히 이번 공연을 기획한 라폴라는 다양한 장르와의 융합을 통해 음악의 질을 높이고 대중화를 꾀할 수 있는 음악을 선보인다. 다양한 구성의 실내악으로 전통, 클래식 등을 융합하여 연주하고, 전통음악 중 정가라는 장르를 활용하여 정가만이 가지고 있는 음악적인 멋을 대중들이 이해하기 쉽도록 새롭게 창작해서 들려준다.

 

재단 관계자는 창작 행위에 기반한 활동을 오랫동안 해온 분들과 함께 좀 더 특색있고, 좋은 공연으로 담양군민들과 방문자들이 어울릴 수 있는 장을 마련하겠다라고 말했다.

 

어쿠스틱 인 해동은 대나무 축제 기간에 맞춰 511일에도 담양만의 특색을 담은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담양군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괴산 빨간 맛 페스티벌′ 앞두고 ′여심(女心)′ 유혹하는 빨간 꽃 화려한 자태 뽐내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