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남동구, 늘솔길 숲 이야기 힐링 프로그램 운영

- 참여자들이 자연과 교감하며 지역사회와 유대감을 가질 좋은 기회가...

최재성기자 | 기사입력 2024/05/01 [22:35]

남동구, 늘솔길 숲 이야기 힐링 프로그램 운영

- 참여자들이 자연과 교감하며 지역사회와 유대감을 가질 좋은 기회가...

최재성기자 | 입력 : 2024/05/01 [22:35]

인천시 남동구는 다음 달 7일부터 지역 취약계층의 정서 지원을 위한 ‘늘솔길 숲 이야기 힐링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일 밝혔다.

 

 

‘늘솔길 숲 이야기 힐링 프로그램’은 늘솔길공원 편백숲 무장애길 걷기와 숲 교육, 요가‧명상 등의 숲 치유 활동과 허브 차담회 ‧ 향주머니 만들기를 통한 오감 체험, 양떼목장 양 먹이 주기 등의 체험활동으로 이뤄진다.

 

 

동 행정복지센터 추천에 따라 동별 20명씩 총 400명을 대상으로 상반기(5~6월)와 하반기(9~11월)로 나눠 운영할 예정이다.

 

상반기 운영대상은 구월1~4동, 간석1~4동으로 현재 참여자를 모집하고 있다.

 

 

박종효 구청장은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의 사회적 고립감과 외로움 해소를 위한 심리적 돌봄 방안을 고민하던 중 늘솔길공원의 우수한 자연과 관광자원을 활용한 힐링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되었다”라면서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참여자들이 자연과 교감하며 지역사회와 유대감을 가질 좋은 기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경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인천에서 꼭 해야 할 9가지 경험을 선정해 주세요!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