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고창군 '꽃정원 치유문화축제' 개최

오는 24일부터… 고창읍성 뒤편 8만㎡ 부지에서 3일간

김종진 기자 | 기사입력 2024/05/16 [09:54]

고창군 '꽃정원 치유문화축제' 개최

오는 24일부터… 고창읍성 뒤편 8만㎡ 부지에서 3일간

김종진 기자 | 입력 : 2024/05/16 [09:54]

  

 

▲ 고창읍성(사적 145호) 뒤편 약 8만㎡ 부지 '꽃정원단지' 일원에서 오는 24일부터 3일간'2024 고창 꽃정원 치유문화축제'가 열린다. / 포스터제공 = 고창군청   © 김종진 기자

고창읍성(사적 145) 뒤편 약 8부지에서 '2024 고창 꽃정원 치유문화축제'가 열린다.

 

전북자치도 고창군은 "지역 대표관광지인 '고창읍성'과 도심 속 생태공원 '자연마당'수변 산책로 '노동저수지'를 연계한 명품 관광코스 일환으로 조성한 '꽃정원단지'일원에서 오는 24일부터 3일간 치유문화축제를 개최한다"16일 밝혔다.

 

'꽃정원에서 즐기는 힐링 피크닉'을 주제로 마련된 이번 축제는 자연이 주는 아름다움과 문화가 함께하는 쉼 속에서 느끼는 치유의 순간을 선사하기 위해 다양한 치유문화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특히 자연 속 치유공간인 '꽃 정원'을 찾은 방문객과 군민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꽃밭 산책길 꽃밭 속 피크닉존 마음에 꽃을 가득 피우는 마음정원 프로그램 등 꽃을 소재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 지역 치유농가와 함께하는 치유농업 심포지엄 치유농업 이야기 허브심기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열릴 예정이다.

 

축제 세부 프로그램을 살펴보면 메인무대에서는 개막식 꽃과 함께 클래식 공연 지역 예술인 공연 어린이 콘서트 등이 마련돼 있다.

 

상설 프로그램은 치유문화도시 홍보존 벨리곰 포토존 반려동물 힐링존 힐링피크닉존 등이 진행된다.

 

이 밖에도 말랑폭신 꽃만들기 꽃액자 만들기 꽃밭 한 컷 페이스페인팅 함께 그리는 꽃정원 등을 체험할 수 있다.

 

심덕섭 고창군수는 "'2024 꽃정원 치유문화축제'는 꽃과 치유농업을 테마로 자연과 치유의 관계성을 함께하는 문화적 경험을 통한 치유문화의 일상화를 지향한다""고창의 매력적인 치유문화 가치를 공감하고 느낄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ochang-gun 'Flower Garden Healing Culture Festival' held

From the 24th3 days on an 80,000site behind Gochang-eupseong Fortress

 

Reporter Kim Jong-jin

 

The '2024 Gochang Flower Garden Healing Culture Festival' will be held on a site of approximately 80,000 m2 behind Gochang-eupseong Fortress (Historic Site No. 145).

 

Gochang-gun, Jeonbuk Self-Governing Province said, "The 'Flower Garden Complex' created as part of a luxury tourist course linking 'Gochang-eupseong', an ecological park in the city, and 'Nodong Reservoir', an ecological park in the city, and 'Nodong Reservoir', a representative tourist attraction in the region, will be open for three days starting on the 24th. “We will hold a healing culture festival,” he announced on the 16th.

 

This festival, with the theme of 'Healing Picnic in the Flower Garden', is operated as a variety of healing cultural programs to provide moments of healing in the relaxation of the beauty of nature and culture.

 

In particular, various experience programs based on flowers are also being held, such as flower garden walking path picnic zone in the flower garden heart garden program where flowers fill the heart, which can be enjoyed by both visitors and residents of the 'flower garden', a healing space in nature. do.

 

In addition, various programs will be held, including Healing Agriculture Symposium Healing Agriculture Story Herb Planting Experience with local healing farmers.

 

Looking at the detailed program of the festival, the main stage includes opening ceremony, classical performance with flowers, performance by local artists, and children's concert.

 

Permanent programs include Healing Culture City Promotion Zone, Beligom Photo Zone, Pet Healing Zone, and Healing Picnic Zone.

 

In addition, you can experience making soft and fluffy flowers making a flower picture frame taking a picture of a flower garden face painting drawing a flower garden together.

 

Gochang County Mayor Shim Deok-seop said, "The '2024 Flower Garden Healing Culture Festival' aims to normalize healing culture through cultural experiences that share the relationship between nature and healing with the theme of flowers and healing agriculture." "I will do my best to prepare so that you can empathize and feel it," he sai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새만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인천에서 꼭 해야 할 9가지 경험을 선정해 주세요!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