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남도, 순천에 전남공공산후조리원 5호점

순천현대여성병원에 산모실 10개실 규모…동부권 첫 개원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4/05/27 [17:59]

전남도, 순천에 전남공공산후조리원 5호점

순천현대여성병원에 산모실 10개실 규모…동부권 첫 개원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4/05/27 [17:59]

 

 

 

[플러스코리아=윤진성 기자]전라남도는 27일 순천 현대여성아동병원에서 전남 공공산후조리원 5호점을 개원했다고 밝혔다.

 

개원식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노관규 순천시장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공공산후조리원 5호점은 순천 조례동의 순천현대여성병원에 연면적 726규모로 3층에 개축됐다. 산모실 10개실, 신생아실, 수유실, 프로그램실 등을 갖췄다.

 

공공산후조리원 5호점은 지난 20223월 임시개원 후 2년 동안 289명의 산모가 이용했고, 증축 후 올해부터 정상 운영하고 있다. 자세한 이용 문의는 공공산후조리원 5호점(061-729-8681)으로 하면 된다.

 

전남도는 2015년 전남 최초로 해남종합병원에 공공산후조리원 1호점을 설치한 이래, 20182호점을 강진의료원에, 2019년 완도대성병원에 3호점을, 2020년 나주빛가람종합병원에 4호점을 설치했다. 2025년 개원을 목표로 광양, 목포, 여수, 영광에 6~9호점 추가로 추진 중이다.

 

전남 공공산후조리원 이용료는 2주에 154만 원이다. 전남지역 민간조리원 평균 이용료보다 20% 저렴하며, 둘째아 이상,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 장애인, 다문화 등 취약계층은 70%를 감면받아 46만 원에 이용할 수 있다.

 

저렴한 이용료와 질 높은 서비스, 깨끗한 시설로 이용자 만족도가 94.5%로 높아 20151호점 개원 이래 지금까지 4500명이 넘는 산모가 이용하는 등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김영록 지사는 전남 공공산후조리원 5호점은 동부권에 처음 개원한 것으로, 전문 산후조리서비스를 통해 도민 모두의 사랑을 받는 시설로 자리잡길 기대한다앞으로도 출산은 물론, 아이를 잘 키울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지원정책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전남도는 저출생 극복을 위해 -시군 출생수당 지급 둘째아 이상 다둥이가정 육아용품 구입비’ 50만 원 지원 난자 냉동시술냉동난자사용 보조생식술 지원임신 사전건강관리 사업30개 사업에 490억 원을 투입해 다양한 지역 맞춤형 출산지원 정책을 선도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메일:tkpress82@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유구색동수국정원, 한국관광공사 6월 가볼 만한 곳 선정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