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원주시 지역특화작목 ‘체리’ 6월 본격 출하!

최희정기자 | 기사입력 2024/05/27 [16:18]

원주시 지역특화작목 ‘체리’ 6월 본격 출하!

최희정기자 | 입력 : 2024/05/27 [16:18]

 

원주시 농업기술센터가 새로운 농가소득 작목으로 육성하고 있는 체리가 6월 초부터 본격 출하된다. 

 

 체리는 식미감이 뛰어날뿐만 아니라 강력한 치유성분을 함유하고 있으며 과일 중 유일하게 빛이 나기 때문에 과일계의 다이아몬드라 불린다. 우리나라 국민소득이 높아지면서 농업인과 소비자 모두 관심이 매우 높은 작목이다.   

 

이에 원주시는 2012년부터 시범사업을 통해 지역에 맞는 품종, 대목, 수형 등을 실증했으며, 2023~2024에는 지역 활력화 작목 기반조성사업을 통해 비가림시설․신규과원조성․지역적응시범포 등 지역특화품목 육성의 기반을 구축했다.   

 

김미영 농업기술과장은 “체리는 6월에 출하되는 유일한 과일로서 맛과 기능성이 뛰어나고 높은 가격을 형성하고 있어 앞으로 새로운 농가소득 작목으로 육성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원본 기사 보기:더포스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유구색동수국정원, 한국관광공사 6월 가볼 만한 곳 선정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