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담양 창평에서 전통 장문화와 장고 학술포럼 열린다

- ‘전남과 장흥고씨 양진재종가의 장문화’ 주제로 전통장 가치 재조명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4/06/07 [19:20]

담양 창평에서 전통 장문화와 장고 학술포럼 열린다

- ‘전남과 장흥고씨 양진재종가의 장문화’ 주제로 전통장 가치 재조명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4/06/07 [19:20]

[플러스코리아=이미란 기자]전통 장문화와 장고에 대한 보존의 중요성을모색하기 위해 전남과 장흥고씨 양진재종가의 장문화라는 주제의 학술포럼이 열린다.

담양군이 후원하고 ()한국전통장보존연구회가 주관하는 이번 포럼은 오는 11일에 슬로시티 담양군 창평면 기순도 명인의 장고(醬庫: 장독대)에서 진행한다.

 

이번 학술포럼은 국가유산청(문화재청)에서 2023년 국가무형유산 전승공동체 활성화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세계적인 관심을 받는 한식과 그 한식의 근간이 되는 전통장()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전남지역과 양진재 종가의 전통 장문화와 장고에 대한 보존 및 이해 증진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포럼에서는 이종미 이화여자대학교 명예교수의 장문화의 전통과 활용에 대한 기조 강연을 비롯해 서해숙 남도학연구소장의 철륭신앙의 전승과 양진재종가의 장문화발표와 전남지역 전통 민간 장고의 현황과 특징’, ‘()한국전통장보존연구회의 활동 등의 주제 발표 및 토론이 이어질 예정이다.

 

아울러 식전 행사로 장흥고씨 양진재 종가의 장 전시 및 시음을 할 수 있도록 특별한 자리를 마련하고 있어 많은 이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이병노 담양군수는 이번 행사를 통해 우리 발효 문화의가치를 더 깊이 알아갔으면 한다라며 앞으로 농촌과 먹거리의 가치를 알리기 위한 프로그램 지원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담양군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팔영산이 품은 사찰, 고흥 능가사 템플스테이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