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숙명여대 차기 총장에 '논문 검증파' 문시연 교수 선임

안기한 | 기사입력 2024/06/20 [18:57]

숙명여대 차기 총장에 '논문 검증파' 문시연 교수 선임

안기한 | 입력 : 2024/06/20 [18:57]

                                문시연 숙명여대 프랑스언어·문화학과 교수 [숙명여대 제공]

 

 

문시연 숙명여대 프랑스언어·문화학과 교수가 제21대 숙명여대 총장으로 선임됐다.

학교법인 숙명학원 이사회는 오늘 총장 후보자 2명을 대상으로 면접을 진행한 뒤, 최종 투표를 거쳐 문 교수를 차기 총장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문 교수는 오는 9월 취임할 예정이며 임기는 2028년 8월까지 4년이다.

앞서 문 교수는 지난 13일부터 이틀간 치러진 결선 투표에서 전체 유효 투표수의 56.29%로 1위를 차지해, 2위인 장윤금 현 총장보다 12.58%포인트 앞섰다.

앞서 문 교수는 지난 5일 열린 총장 후보자 정책토론회에서 김건희 여사 논문 검증과 관련해 "총장이 된다면 진상 파악부터 해보고, 규정과 절차에 따라 정리하겠다"고 밝힌바 있다.


원본 기사 보기:미디어저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팔영산이 품은 사찰, 고흥 능가사 템플스테이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