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익산 잊고 있던 조상 땅 찾아주기 호응

조상 땅 찾기 서비스를 통해 -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16/08/24 [09:25]

익산 잊고 있던 조상 땅 찾아주기 호응

조상 땅 찾기 서비스를 통해 -

이미란 기자 | 입력 : 2016/08/24 [09:25]

[플러스코리아타임즈= 윤 기자]익산시에서 운영 중인 조상들이 남긴 토지를 찾아주는 조상 땅 찾기 서비스가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시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8월 현재까지 1,948명이 조상 땅 찾기 서비스를 신청했다이 중 오산면에 사는 한 모 씨가 12,144(6필지)의 제일 많은 땅을 찾았으며한 씨를 포함한 486명이 139여만(1,818필지)의 잊고 있던 땅을 찾았다 

 

조상 땅 찾기 서비스는 재산관리의 소홀 또는 불의의 사고로 사망한 조상의 토지를 파악할 수 없는 경우 상속관계 및 본인여부를 확인 후 국토정보시스템을 활용해 조상들이 남긴 토지를 찾아 상속권자 에게 소유 토지를 알려줘 재산권 행사에 도움을 주고 있는 제도이다

 

서비스 신청 희망자는 가족관계증명서또는 제적등본신청인의 신분증(주민등록증 또는 운전면허증), 위임장(대리인이 신청하는 경우등의 서류를 제출해야 한다수수료는 없으며본인또는 대리인이 직접 익산시청에 방문해 접수와 신청 절차를 밟아야 한다.

 

시 관계자는 조상 땅 찾기 서비스를 신청하면 조상 땅은 물론 개인별 토지소유현황’ 조회 서비스를 함께 이용할 수 있어 시민의 관심과 이용률이 증가하고 있다며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이용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조상 땅 찾기 서비스를 통해 지난 2014년에는 2,500건에 185여만, 2015년에는 2,200건에 192여만의 땅을 찾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메일: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의왕 백운호수, 아름다운 겨울 정취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