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미래 농업 이끌 청년농업인 영농정착지원사업 70명 선정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4/04/19 [19:46]

정읍시, 미래 농업 이끌 청년농업인 영농정착지원사업 70명 선정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4/04/19 [19:46]

[플러스코리아=이미란 기자]정읍시는 2024년도 청년농업인 영농정착지원사업에 70명을 선정했다고 19일 밝혔다.

 

이 사업은 영농 초기 소득 불안정을 겪는 청년농업인의 안정된 정착을 지원해 젊고 유능한 인재가 농업 분야에 진출하도록 돕고 고령화된 농업 인력구조를 개선하고자 마련된 사업이다.

 

선정자는 독립경영 연차별로 영농정착지원금이 지원된다. 독립경영 1년차는 월 110만원, 2년차는 월 100만원, 3년차는 월 90만원씩 지급된다.

 

또한 희망 시 세대당 최대 5억원 한도의 청년후계농업경영인 정책자금(융자)을 지원받을 수 있다.

 

시는 이날 제2청사에서 선정자의 안정적인 영농정착과 경영목표 달성을 돕기 위해 선정자 교육을 실시했다.

 

교육은 사업 시행 지침과 의무사항 지원금 수령 및 사용처 안내와 소통강의 정읍에 정착하고 있는 선배 청년농업인과의 만남 등이 진행됐다.

 

시는 영농에 대한 기본설계와 체계적인 실무지식 등 농업농촌 정착을 돕기 위한 과정으로 7~8월 중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농업농촌에 관심을 갖고 새롭게 유입된 청년들이 안정적으로 영농에 정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앞으로 농업을 이끌어 갈 차세대 리더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괴산 빨간 맛 페스티벌′ 앞두고 ′여심(女心)′ 유혹하는 빨간 꽃 화려한 자태 뽐내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