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미스코리아 배우 김사랑, 다리 골절로 차기작도 보류

이경헌 기자 | 기사입력 2018/04/26 [11:54]

미스코리아 배우 김사랑, 다리 골절로 차기작도 보류

이경헌 기자 | 입력 : 2018/04/26 [11:54]

▲ 영화 <누가 그녀와 잤을까?> 스틸컷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김사랑이 지난 23일 다리골절로 인한 수술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사랑은 최근 이태리 여행 중 맨홀에 빠져 다리가 골절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그녀의 소속사는 25일 맨홀에 빠진 것은 아니라면서도 다치게 된 배경에 대해서는 함구했다.

현지에서 응급처치를 받고 21일 귀국해 23일 수술을 받은 그녀는 현재 경과를 지켜보고 있는 상태.

그동안 긴 각선미를 뽐내던 그녀의 이번 사고로 인해 차기작 선정을 미룬 것으로 알려졌다.

/디컬쳐 이경헌 기자


원본 기사 보기:디컬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북 '오늘도 쉬임없이 걷고있는 북성종합진료소의 호담당의사들'
1/8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