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부산해경,.2019년 제2회 수상구조사 자격시험 실시

부산 지역 31명 시험 응시(남해지방청 관내 응시 64명 중 48.4%)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19/04/22 [07:58]

부산해경,.2019년 제2회 수상구조사 자격시험 실시

부산 지역 31명 시험 응시(남해지방청 관내 응시 64명 중 48.4%)

윤진성 기자 | 입력 : 2019/04/22 [07:58]

 

[플러스코리아타임즈= 윤진성 기자]부산해양경찰서(서장 박승규)는 오늘(21일) 부산소방학교 수영장에서 31명(남 26명, 여 5명)의 응시자들이 참가한 가운데 2019년 제2회 수상구조사 국가자격시험을 진행했다.

 

수상구조사 국가자격이란, 수상에서 인명을 구조할 수 있는 전문역량을 갖춘 사람에게 자격을 부여하는 것으로 수상구조사 자격을 취득하게 되면 해양경찰청 소속 경찰공무원 채용분야(순경/특임구조)에 응시가 가능하며, 관련 업종에서 법정 안전관리 업무에 종사할 수 있게 된다.

 

수상구조사 국가자격을 취득하기 위해서는 먼저 해양경찰청장이 지정한 관련 단체 또는 기관에서 64시간 이상 사전 교육을 이수한 뒤, 영법, 수영구조, 장비구조, 종합구조, 응급처치, 구조장비사용법 등 6개의 시험 과목에 대해 총점 60점 이상(100점 만점), 각 과목 만점의 40%이상을 특점하여야 한다.

 

부산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수상구조사 국가자격 시험은 2017년에 첫 시험이 치러진 이후 2019년 제 1회 시험(3월/19명 합격)까지 부산 관내 총 171명의 자격자를 배출했으며, 특히 올해의 경우 시험 횟수를 기존 4회에서 6회로 확대 시행한다고 밝혔다.

 

최종 합격자 발표는 시험 응시일로부터 5일 이내 ‘수상안전종합정보 홈페이지(http://imsm.kcg.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해당 사이트에서 자격증 발급 신청도 가능하다.

이메일: 0031p@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북 '오늘도 쉬임없이 걷고있는 북성종합진료소의 호담당의사들'
1/8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