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제주해경ㆍ추자 횡간도 인근 조업 중 이던 어선 전복

인근 조업 낚시어선에서 승선원 1명 무사히 구조 -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19/12/01 [08:25]

제주해경ㆍ추자 횡간도 인근 조업 중 이던 어선 전복

인근 조업 낚시어선에서 승선원 1명 무사히 구조 -

윤진성 기자 | 입력 : 2019/12/01 [08:25]

 


[플러스코리아타임즈=윤진성 기자]제주해양경찰서(서장 황준현)에서는“오늘(30일) 오전11시 21분경 추자 횡간도 남서방 1Km 해상에서 C호(3.51톤, 연안복합, 추자선적, 승선원 1명)가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하였으나 승조원 1명은 무사히 구조되었다.”고 밝혔다.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오늘(30일) 오전 11시 21분경 추자인근에서 조업 중이던 B호가 “추자 납덕이 인근 해상에서 조업하던 C호가 조업을 하던 중 조류에 밀려 암초에 부딧혀 전복된 된 것을 발견한 낚시어선 T호가 C호 선장 오모씨(45년생, 추자)를 구조하여 영흥항으로 입항하고 있다”고 해경에 신고하였다.

 

해경은 즉각 현장에 추자파출소 연안구조정 등 경비함정 3척을 현장으로 보내 표류방지 조치 등 안전관리를 하였으나, 전복된 C호는 12시 50분 경 완전히 침몰 되었다. 구조된 C호 선장의 건강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제주해경에서는 C호 선장 및 목격자를 상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이메일: 0031p@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북 '오늘도 쉬임없이 걷고있는 북성종합진료소의 호담당의사들'
1/8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