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천시 첫 민간 체육회장에 김인만 대성산업사 대표이사 당선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1/11 [21:41]

포천시 첫 민간 체육회장에 김인만 대성산업사 대표이사 당선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1/11 [21:41]

(포천=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포천시체육회 첫 민간 회장에 김인만 대성산업사 대표이사가 사실상 무투표 당선됐다.

포천시는 지난 4일과 5일 이틀동안 실시된 포천시체육회장 선거 후보등록에 김 후보가 단독 입·후보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김 후보는 사실상 포천시체육회장으로 당선되었으며 투표는 이뤄지지 않고, 선거일인 오는 15일 당선증을 교부받는 것으로 당선이 확정된다.

김인만 후보는 포천시체육회 고문으로서 오랫동안 지역 체육발전을 위해 헌신적으로 노력한 바 있다.

포천시체육회는 경기도체육회에 인준을 요청하게 되며 인준이 이뤄지면 민간 첫 포천시 체육회장의 임기는 오는 16일부터 오는 2023년 정기총회 전날까지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은빛 물든 홍성 오서산, 가을정취 폴폴(fall fall)
1/12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