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남도숙박 할인…싸게싸게 전남으로 오세요

전남관광플랫폼앱에서 결제하면 자동으로 최대 4만원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4/04/15 [08:53]

남도숙박 할인…싸게싸게 전남으로 오세요

전남관광플랫폼앱에서 결제하면 자동으로 최대 4만원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4/04/15 [08:53]

 

[플러스코리아=윤진성 기자]전라남도는 관광객 유치와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해 남도 숙박할인 빅이벤트사업을 시군과 함께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은 전남, 광주 외 주소지를 둔 관광객이다. 10만 원 이상 결제는 4만 원, 7만 원 이상은 3만 원, 7만원 미만은 2만 원을 할인한다. 전남 사랑애() 서포터즈 회원은 할인금액에 더해 1만 원 추가 할인이 적용된다.

 

전남 생산품 판매 촉진 및 전남 관광 활성화 등을 홍보하는 전남 사랑애() 서포터즈(현재 45만 명)는 전남에 주소를 두지 않은 전남 향우라면 누구든지 가입(전남관광플랫폼 이용)할 수 있다.

 

남도 숙박할인 빅이벤트 사업은 지난해 신청서를 작성해 시군에 미리 제출해야 할인이 가능했으나, 올해부터는 사전 신청 절차 없이 스마트폰의 전남관광플랫폼(JNTOUR) 앱에서 결제하면 자동으로 할인되도록 구성했다. 전남관광플랫폼은 앱스토어나 플레이스토어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심우정 전남도 관광과장은 앞으로 남도 숙박할인 빅이벤트 사업뿐만 아니라 전남관광플랫폼(JNTOUR)을 적극 활용한 원스톱 관광 서비스 제공에 힘쓰겠다전남을 방문하는 관광객의 편의 제고를 위해 더욱 노력하이겠다고 말했다.

 

남도 숙박할인 빅이벤트 사업은 지난해 339개소 숙박업체가 참여해, 15천여 관광객이 할인 혜택을 누렸다.

 

 

이메일:tkpress82@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괴산 빨간 맛 페스티벌′ 앞두고 ′여심(女心)′ 유혹하는 빨간 꽃 화려한 자태 뽐내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