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2019년 노인일자리사업 성과공유회 개최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19/10/15 [18:16]

광주시, 2019년 노인일자리사업 성과공유회 개최

윤진성 기자 | 입력 : 2019/10/15 [18:16]

  [플러스코리아타임즈=윤진성 기자]광주광역시는 오는 17일 전라남도 진도군 대명리조트에서 노인일자리사업 수행기관 종사자, 시·자치구 관련 공무원, 한국노인인력개발원 호남지역본부 관계자 등 1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노인일자리사업 활성화를 위한 성과공유회’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지난 2004년 노인일자리사업이 시작된 이래 광주시에서 처음 개최하는 성과공유회로 2019년 노인일자리사업 우수사례와 타 시·도 특화사업을 서로 공유하고 분임토의 등을 통해 광주형 노인일자리 사업 발굴 등의 2020년 사업 추진방안 등을 모색하는 자리로 진행된다.

이날 공유하는 광주 노인일자리사업 우수 사례는 노인종합복지관에서 추진 중인 스쿨존 교통지도 사업 북구시니어클럽의 손주사랑사업 남구시니어클럽에서 수행하는 명아주지팡이사업 등 총 5개 사업이다.

노인일자리 사업은 정규 노동시장에 진입하기 어려운 어르신들에게 복지개념의 보호된 일자리와 사회활동 기회를 제공해 부족한 소득을 보충해 주고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광주시는 총 사업비 610억4000만원을 투입해 48개의 노인일자리 사업 수행기관에서 284개 사업단을 운영 중으로, 순시비 지원 110명을 포함해 2만1563명의 어르신들이 참여하고 있다.

많은 어르신들이 일자리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2020년에는 올해보다 약 4000여개의 신규 어르신 일자리를 추가해 대상자를 2만6000여명으로 확대하고 2022년까지 3만명으로 대폭 확대할 계획이다.

류미수 시 고령사회정책과장은 “노인일자리사업 수행기관 담당자들의 끊임없는 노력으로 안정된 광주형 노인일자리가 늘어나고 있다”며 “어르신들이 일하는 즐거움을 통해 건강도 다지고 보람과 자긍심을 가질 수 있도록 환경 개선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연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UCC
오월이면 편지를 써요
조선영토 지도 대량 발견
2013년 12월 20일 범해외동포 불법 부정선거 1년 규탄 촛불시위 - 뉴욕 영상입니다.
비오는 밤
신문사공지
플러스코리아 법인이사 변경 등기완료 공지
주간지 플러스코리아 발행
플러스 코리아타임즈 제호 변경완료
뉴스레터 신청